• 동두천 24.0℃흐림
  • 강릉 32.2℃흐림
  • 서울 25.8℃흐림
  • 대전 29.4℃흐림
  • 대구 32.2℃구름많음
  • 울산 27.4℃흐림
  • 광주 28.2℃흐림
  • 부산 24.6℃
  • 고창 28.1℃흐림
  • 제주 32.3℃구름많음
  • 강화 24.0℃흐림
  • 보은 28.9℃흐림
  • 금산 29.1℃흐림
  • 강진군 28.1℃흐림
  • 경주시 31.8℃구름많음
  • 거제 24.6℃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1381

2022년 06월29일 16시18분

공무원 최승복 저서 <포노 사피엔스 학교의 탄생>

디지털 네트워크 지식 활용에 적합한 학교 필요하다

[일요시사 취재2팀] 이민영 기자 = 현직 공무원 최승복 박사(공공정책학)의 저서 <포노 사피엔스 학교의 탄생>(공명 출판)이 출간됐다. 이 책은 출판계는 물론 교육계에서 관심을 받으며 교육 관련 독서토론 등에서 활발하게 다뤄지고 있다.

이 책은 ‘포노 사피엔스 학교의 탄생’이란 제목에서 디지털 시대,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맞는 인간을 길러내는 학교가 새롭게 만들어져야 함을 암시하고 있다.

아이를 키우는 학부모, 가르치는 교사 등 교육 관계자와 아이들의 교육과 밀접한 사람들이 이 시대의 시대정신을 담아내는 교육으로 어떤 형태, 어떤 교육이 돼야 하는가에 대해 숙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김경범 서울대 교수는 추천사를 통해 “우리의 학교 체제는 지난 50년간의 경제성장, 기술발전, 사회·문화적 변화에 적응하지 못한 붉은 시대의 유물이다. 이제 우리 아이에게는 새로운 학교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우리의 아이는 스스로 배울 줄 알고 스스로 찾을 줄도 안다. 단, 그것이 학교에서 가르치는 교과가 아닐 수 있다. 우리 아이는 삶의 소중한 시간을 학교에서 낭비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학교가 과거와 많이 달라져야 함을 진솔하게 설파하고 있다.

그는 “학교를 없애거나 바꿔야 한다”고 밝힌 것을 보면 교육 혁신에 대한 문제의식이 드러나 보이는 듯 싶다.


저자 최승복 박사는 어릴 적 고교 시절 ‘자율학습이라고 하면서 왜 억지로 공부를 시키는 거지?’라는 생각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자신이 처하거나 경험한 교육에 관한 깊은 생각들을 정리하면서 이 책을 저술한 것으로 보인다.

저자는 교육정책 기획 및 행정을 담당하는 공무원으로서 25년 근무했고, 플로리다주립대에서 공공정책학 박사학위를 받은 학구파 교육행정 공무원이다.

대학강단에서 강의를 하기도 했고, 중고등학교 현장에서 탐구적 사고로 현장의 문제점을 통찰해왔다. 2018년 <교육은 어떻게 사회를 지배하는가> 번역에 참여했으며, 첫 저서 <교육을 교육답게, 우리 교육 다시 세우기>를 출간했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우리나라의 새로운 학교로 ‘포노 사피엔스 학교’를 생각해낸 이유를 아래와 같이 적시하고 있다.

‘우리나라 학교는 근대 산업국가로 빠르게 성장하기 위한 목적에 적합하도록, 즉 추격 국가에 적합하게 설계되고 운영되었으며, 감당할 수 없이 많은 베이비부머 세대 학생을 수용해야 했던 시대에 맞게 고안된 체제다. 하지만, 이제 한국은 추격국가를 벗어나 많은 분야에서 선도국가가 됐거나 선도국가가 돼야만 하는 상황에 직면하고 있고, 전혀 다른 인류라고 불리는 밀레니얼 세대를 지나 지금 Z세대를 맞이하고 있는 상황에서 추격국가 시대, 베이비부머 시대에 적합한 학교는 이제 종말을 맞이했다.

뿐만 아니라, 학교에서 다루는 핵심 대상인 지식이 근대산업사회에 이르러 ‘필사-지식’에서 ‘인쇄-지식’으로 변화했다면, 현대 4차산업혁명시대에는 ‘인쇄-지식’에서 ‘디지털 네트워크 지식’으로 전환됐다. 추격국가 상황에서 베이비부머 세대에 맞게 ‘인쇄-지식’의 전달을 목적으로 하던 학교에서, 선진국으로 도약한 상황과 밀레니얼 세대에 맞게끔 디지털 네트워크 지식의 활용에 적합한 학교로의 전환이 필요하다. 나는 이를 담당하는 새로운 학교를 ‘포노 사피엔스 학교’라고 명명했다.

이 책은 총 7개의 장으로 만들어졌다. 목차를 살펴보면 현실 인식과 시대정신, 그리고 미래를 위한 대안 제시 등이 함축적으로 나열돼있다.

1장 ‘비극의 탄생’에서 근대 학교의 탄생 및 성장, 특징, 2장 ‘인쇄-지식과 디지털 네트워크 지식’에서 지식의 탄생과 매체의 변화, 디지털 네트워크 지식의 특징, 3장 ‘새로운 지식, 포노 사피엔스의 학습법’에서 새로운 지식이 초래하는 변화들, 아무 데서나 시작하고 하이퍼링크로 날아다닌다, 초점에서 사방팔방으로 네트워크를 유영한다, 관심 사항을 개인화된 방식으로 배운다, 포노 사피엔스들은 두 개의 뇌로 학습한다, 밀레니얼은 기성세대를 앞서 배운다, 밀레니얼 학습법에 대한 반동과 좌절 등이다.

목차에서처럼 저자 최 박사는 이 책에서 “국가주의적 교육과정을 혁파하고 학습자 중심의 개인별 교육과정과 학교 교육과정으로 전면적 전환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행정 중심의 학교 운영체제를 배움 중심의 지역학교 체제로 바꿔야 하고, 지식 중심, 내용 중심의 교육과정을 실천 역량 중심, 평생학습 중심으로, 종이책 중심의 인쇄-지식 기반의 수업체제를 디지털 네트워크 멀티미디어 기반의 학습체제로 전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mylee063@ilyosisa.co.kr>

 



배너




설문조사

<대통령 사면권>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기간 2022-06-29~2022-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