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0.1℃구름조금
  • 강릉 11.9℃구름많음
  • 서울 10.6℃구름많음
  • 대전 14.3℃구름조금
  • 대구 15.4℃황사
  • 울산 15.9℃황사
  • 광주 12.7℃맑음
  • 부산 17.0℃황사
  • 고창 11.7℃맑음
  • 제주 14.4℃황사
  • 강화 12.8℃구름많음
  • 보은 10.9℃구름많음
  • 금산 12.4℃구름많음
  • 강진군 13.9℃맑음
  • 경주시 16.6℃맑음
  • 거제 16.9℃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1318

2021년 04월16일 18시24분


꼬마 난민 도야

URL복사

안선모 / 청어람주니어 / 9000원

새봄초등학교 2학년 2반 김도영은 난민입니다. 한국 이름은 김도영이지만, 진짜 이름인 도야를 더 좋아하지요. 도야는 1년 전 엄마, 아빠, 오빠 에티카랑 함께 한국으로 왔습니다. 사람들은 도야네 가족을 보고 난민이라고 대놓고 손가락질도 했습니다. 도야는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합니다. 
“난민도 싫고 정착민도 싫어. 난 그냥 도야야!” 
꼬마 난민 도야의 일상을 생생하게 담은 저학년 동화입니다. 낯선 나라 한국에 익숙하지 않아 서툰 면모도 있지만 주눅 들지 않는 도야의 당당한 모습이 돋보이는 작품입니다.

배너

설문조사

<4·7 재보궐선거> 민주당 패착은 어디에 있다고 보시나요? 참여기간 2021-04-13~2021-04-30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