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5.9℃흐림
  • 강릉 27.9℃흐림
  • 서울 26.6℃
  • 대전 28.8℃
  • 대구 27.3℃흐림
  • 울산 25.0℃
  • 광주 27.9℃흐림
  • 부산 23.2℃
  • 고창 28.7℃흐림
  • 제주 32.3℃구름많음
  • 강화 25.4℃흐림
  • 보은 27.2℃흐림
  • 금산 28.7℃흐림
  • 강진군 28.3℃흐림
  • 경주시 25.3℃흐림
  • 거제 24.7℃흐림
기상청 제공

1381

2022년 06월27일 15시26분

정치일반

임태희 “이재정 경기교육감 전직 교육장 만찬행사 철회해야”

“선거 개입 의혹 충분하다” 주장

[일요시사 취재2팀] 이민영 기자 =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6·1 지방선거 사전투표(27~28일)를 이틀 앞둔 25일,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의 전 교육장 초청 만찬 행사 철회를 촉구했다.

임 후보는 이 교육감이 전 교육장들을 초청해 만찬 행사를 기획하고 있는 것은 선거 개입 의혹이 충분한 만큼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임 후보는 지난 24일, 성기선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이 교육감 당선 당시 경기도교육감 인수위원회 분과위원장으로 활동하는가 하면, 이후로 제17대 경기도율곡교육연수원장 및 제10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을 역임했던 데다 성 후보 스스로 이 교육감의 경기 교육 계승을 자처하고 있는 만큼 이 교육감의 신중한 처신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임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측에 따르면 이 교육감이 영입한 경기도교육청 소속 장학사 등이 성 후보의 선거운동에 개입한 것이 언론에 보도돼 선거관리위원회가 수사를 의뢰했고, 감사원도 경기도교육청에 대한 감사에 들어갔다. 

임 후보 선대위는 “사전투표를 이틀 앞두고 현직 교육감이 전직 교육장을 소집해 진행하는 만찬 행사는 선거 중립을 지켜야 하는 이 교육감과 교육청의 공직선거법 위반 오해가 있을 뿐 아니라, 경기도민의 표심을 왜곡시킬 수 있는 매우 중대한 사안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임 후보도 “사법 당국은 경기도교육청 공무원들이 성 후보가 선거운동에 나선 경위 및 그와의 관계 등을 철저히 조사해 하루 빨리 공개해야 한다” “이 교육감은 복무관리 잘못에 대해 도민들과 교육 가족들에게 공개 사과하고 재발 방지책 마련 및 도교육청 감사 결과의 조속한 공개, 선거 개입 시도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mylee063@ilyosisa.co.kr>

 



배너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