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3.2℃구름많음
  • 강릉 24.5℃흐림
  • 서울 26.3℃구름조금
  • 대전 25.6℃박무
  • 대구 25.4℃흐림
  • 울산 24.9℃흐림
  • 광주 25.4℃구름많음
  • 부산 24.8℃구름많음
  • 고창 25.8℃흐림
  • 제주 27.0℃구름조금
  • 강화 23.4℃구름많음
  • 보은 23.4℃구름조금
  • 금산 24.7℃흐림
  • 강진군 25.3℃흐림
  • 경주시 24.6℃흐림
  • 거제 24.7℃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1382

2022년 07월06일 00시01분

부동산/창업

2022 유망 프랜차이즈

중간계 커피집으로 간다

새해 들어 원자재 가격 폭등으로 모든 소비재 산업의 원가가 올라갔다.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국제 원유 가격도 폭등해 국내 소비재 산업 물가는 천정부지로 치솟는 실정이다.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수입 커피 생두 가격 또한 크게 올라 커피전문점 창업자들이 느낄 부담은 더 커질 전망이다. 급기야 스타벅스 등 대형 커피숍들을 중심으로 커피 소비자 가격을 올리기 시작했다.

 

가장 큰 타격을 받고 있는 커피전문점은 저가 커피전문점이다. 코로나19 창궐 시기에 언택트 문화와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잘 파고들어 크게 성장했으나, 최근 2~3년간 동종 점포가 많이 생겨 경쟁이 심한데다 원가까지 크게 올라 타격을 심하게 받았다. 게다가 인건비 상승도 순이익률을 낮추고 있는 요인이다.

타격

이와 같은 상황에서 서서히 기지개를 펴고 있는 업종은 이디야커피와 커피베이 같은 중간 가격대 커피전문점이다. 코로나19로 저가와 고가 커피에 상대적으로 밀렸으나, 아메리카노 한 잔 가격대가 3000원 전후로 합리적이어서 고가 커피를 파는 브랜드보다 가격 경쟁력도 유지하고 이익률 보장도 함께 끌어올릴 수 있어 다시 주목된다.

특히 커피베이의 선전이 돋보인다. 커피베이는 모든 음료가 중간 가격대로 합리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다양한 디저트 메뉴를 갖추고 있어 커피 및 음료와 컬래버가 잘돼 고객의 선택 폭을 넓힌 점도 선전 이유로 꼽힌다.

아메리카노 한 잔 3000원 전후
고가 커피에 비해 가격 경쟁력


또한 커피베이는 ‘가맹점과 본사는 하나다’는 슬로건 아래 가맹점 상생 기반 정책을 다양하게 실천하고 있다. 최근에는 점주들의 사기를 북돋아 주기 위해 한 해 동안 모범적으로 이끈 매장에 상패와 원두를 수여하는 ‘우수 가맹점 시상’을 진행했다. 우수 가맹점 심사는 QSC(Quality품질, Service서비스, Cleanness위생) 등의 평가 기준을 통해 선정했다. 특히 ESG 경영을 강화하면서 중요한 요소로 떠오른 친환경과 상생 부문을 평가해 ‘ESG경영상’도 함께 시상했다.

커피베이의 장점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첫째 고객과 창업자 모두를 만족시키는 업종이다. 맛과 품질이 좋고 합리적 가격으로 판매하는 점포가 오래 갈 가능성이 높다는 예상은 한국 프랜차이즈 시장의 업종 부침 경험을 통해 알 수 있다. 우리나라보다 몇 년을 앞서가는 일본의 경우에서도 보듯이 가격 경쟁력만 내세웠던 저가 커피는 거의 모두 사라졌고 도토루커피와 같은 중간 가격대 커피가 득세하고 있다. 저가 커피를 원하는 일본 소비자는 편의점에서 커피를 사 먹거나 캔커피를 마신다.

 

둘째, 트렌드의 변화로 커피와 먹을거리를 함께 즐기는 문화가 정착되고 있다. 베이글, 브레드, 토스트, 케이크, 스낵 등 다양한 메뉴를 취급하는 점포가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 그러한 메뉴를 취급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공간을 확보한 가운데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로 분위기 있는 점포를 만들어야 한다. 바로 중간 가격대 커피 브랜드인 커피베이가 그러한 점포 콘셉트를 지향하고 있다.

셋째, 커피베이는 많은 투자를 통해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본사 사옥을 대대적으로 리모델링해서 창업교육시설 등 인프라를 완벽하게 구축했고,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점포 디자인을 새롭게 해 고급 커피전문점 이미지를 완성했다는 평가는 받고 있다. 무엇보다 베이글, 토스트, 샌드위치, 스낵 등 메뉴 개발에도 심혈을 기울여 향후 중간 가격대 커피와 디저트 메뉴 등 먹을거리를 함께 즐기는 카페 문화를 선도할 준비를 마쳤다. 이러한 변화와 혁신으로 건물주나 중산층들의 창업 문의가 부쩍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오래도록 운영할 수 있는 적합한 아이템이라는 평가를 받는데다 해외 브랜드나 고가 커피전문점보다 창업비용 또한 훨씬 저렴해 창업자들이 눈여겨본다.

넷째, 13년 역사를 지닌 장수 프랜차이즈로서 브랜드 마케팅을 소홀히 하지 않고 있다. 커피베이는 매출 상승과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위해 꾸준히 TV 프로그램, SNS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한 적극적인 브랜드 홍보를 진행해오고 있다. 또한 매년 공정거래위원회와 한국공정거래조정원이 100개 가맹본부를 ‘착한 프랜차이즈’로 선정하는데, 커피베이는 가맹점주에게 다양한 지원 정책을 펼친 공로를 인정받아 2년 연속 ‘착한 프랜차이즈’ 지정,‘우수 상생모델 프랜차이즈 TOP3’로 선정되기도 했다.

타격

선진국형 창업 트렌드인 카페 창업은 앞으로도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그러나 카페 업종은 이미 과당 경쟁에 빠져 있어 창업 시 마음이 앞선 나머지 무조건 뛰어들어서는 안 된다. 특히 저렴한 창업 비용의 유혹에 빠져서는 낭패를 볼 수도 있음을 유념해야 한다. 비용보다 더 고려해야 할 점은 창업 후 지속 가능성이다. 커피 등 음료 메뉴만내놓아서는 경쟁 우위를 점할 수 없다. 점포 매출을 올릴 수 있는 디저트 메뉴 개발 능력이 되는 본사를 선택하는 게 중요한 창업 성공 포인트라는 점을 염두에 둬야 한다.

가맹점주들의 입장에서 더욱 실용적이고 도움이 되는 지원책들을 마련하고 실현해 나가고 있는지도 빼놓을 수 없는 체크 포인드다. 그런 의미에서 커피베이의 미래 성장 전망은 밝다고 할 것이다.

 

<webmaster@ilyosisa.co.kr>



배너




설문조사

‘대통령 특별사면권’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기간 2022-06-29~2022-07-16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