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3.2℃구름많음
  • 강릉 10.3℃구름많음
  • 서울 6.2℃황사
  • 대전 8.8℃박무
  • 대구 11.8℃흐림
  • 울산 12.6℃흐림
  • 광주 10.2℃박무
  • 부산 14.8℃흐림
  • 고창 7.5℃맑음
  • 제주 13.7℃구름많음
  • 강화 4.1℃구름조금
  • 보은 6.1℃구름조금
  • 금산 6.3℃구름조금
  • 강진군 9.6℃구름많음
  • 경주시 11.7℃흐림
  • 거제 12.7℃흐림
기상청 제공

1318

2021년 04월16일 18시24분


27년 차 웨스트우드

URL복사

유러피언 투어 ‘올해의 선수’

4번째 선정…몽고메리와 동률
투어 통산 25승 금자탑 세워

‘베테랑 골퍼’ 리 웨스트우드(잉글랜드)가 유러피언 투어 2020시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유러피언 투어 측은 “골프 미디어 패널들의 투표로 선정된 유러피언 투어 올해의 선수는 웨스트우드”라고 밝혔다.

웨스트우드는 지난 1998년 첫 수상 이후 올해까지 네 번째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웨스트우드는 1998년 처음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고, 2000년과 2009년에도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바 있다. 이어 11년 만인 지난해 다시 한 번 수상하면서 통산 네 번째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이는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스코틀랜드의 골프 전설 콜린 몽고메리(스코틀랜드)와 같은 최다 수상 기록이다.

웨스트우드는 지난해 1월 아부다비 HSBC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유러피언 투어 통산 25승을 거뒀다. 그 이후 성적은 좋지 않았다. 6월 안달루시아 마스터스에서 10위에 오른 것이 최고 성적이었다. 

그러나 웨스트우드는 프로 데뷔 27년차 베테랑의 면모를 보였다. 유러피언 투어 시즌 최종전 DP 월드 투어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하며 레이스 투 두바이 1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후 웨스트우드는 “올 시즌 유러피언 투어 올해의 선수에 대한 경쟁률이 높았던 것으로 알고 있다. 수상할 수 있게 돼서 매우 영광스럽다”며 “나를 뽑아 준 미디어 패널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상황이 좋지 않았다. 그러나 투어 계획을 잘 관리해 준 유러피언 투어 관계자와 모든 선수들에게 고맙다”고 전했다.

배너

설문조사

<4·7 재보궐선거> 민주당 패착은 어디에 있다고 보시나요? 참여기간 2021-04-13~2021-04-30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