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2.6℃구름많음
  • 강릉 28.4℃맑음
  • 서울 23.7℃흐림
  • 대전 23.7℃맑음
  • 대구 28.7℃맑음
  • 울산 25.9℃맑음
  • 광주 24.5℃박무
  • 부산 21.9℃박무
  • 고창 23.9℃구름많음
  • 제주 26.3℃구름많음
  • 강화 21.6℃구름많음
  • 보은 23.6℃맑음
  • 금산 24.5℃구름조금
  • 강진군 24.7℃구름많음
  • 경주시 25.8℃맑음
  • 거제 23.1℃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1380

2022년 06월24일 19시37분

<스타예감> 사람 울리는 문초희

  • 박민우 기자 pmw@ilyosisa.co.kr
  • 등록 2022.05.11 10:03:39
  • 호수 1374호
  • 댓글 0개

곡마다 변하는 팔색조 목소리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트로트 가수 문초희(문지윤)가 잇달아 신곡을 내고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3월 낸 첫 싱글 앨범의 타이틀곡 ‘곁’은 포근하고 따뜻한 가사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전 연령층이 공감할 수 있다.

수록곡 ‘손끝’은 정통 멜로디에 중간 중간 간드러지는 기교로 재미를 한층 더한 곡이다.

잇달아 싱글앨범 내고 활동 박차
간드러지는 기교…한 서린 감동도

최근 발매한 ‘송이’는 별이 되어 돌아오지 못하는 님을 그리는 애절한 노래다.

문초희는 한이 서린 감동을 전하기 위해 연습 중에도 몇 번이나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pmw@ilyosisa.co.kr>

 



배너




설문조사

한상혁 방통위‧전현희 권익위원장 자진사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기간 2022-06-09~2022-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