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7.1℃구름많음
  • 강릉 13.8℃구름많음
  • 서울 8.7℃황사
  • 대전 10.0℃흐림
  • 대구 15.6℃흐림
  • 울산 15.3℃흐림
  • 광주 12.5℃흐림
  • 부산 15.5℃흐림
  • 고창 10.5℃흐림
  • 제주 15.1℃흐림
  • 강화 7.3℃구름많음
  • 보은 7.2℃흐림
  • 금산 9.2℃흐림
  • 강진군 12.8℃흐림
  • 경주시 14.7℃흐림
  • 거제 15.4℃흐림
기상청 제공

1318

2021년 04월16일 18시24분

스포츠일반


국가대표 선발 개정안 보니…

URL복사

음주운전 및 도박…“안 봐준다”

▲ ⓒpixabay

[JSA뉴스]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공정하고 투명한 국가대표 선발과 합리적 운영을 위해 지난 5일 올림픽문화센터에서 제46차 스포츠공정위원회를 열고 ‘국가대표 선발 및 운영 규정’ 개정안을 심의·가결했다.

이번 국가대표 선발 및 운영 규정 개정안은 국가대표 지도자, 트레이너, 선수의 선발 및 자격 등에 관한 내용을 보완했다.

해당 규정이 최종적으로 대한체육회 이사회 의결을 거쳐 개정될 경우, 국가대표 지도자로 선발되기 위해서는 전문스포츠지도사 2급 이상 자격증 소지 등이 전제가 된다. 

다만 프로 종목인 골프, 농구, 배구, 야구, 축구의 경우 그 특성을 고려해 2023년 1월부터 해당 규정을 적용할 계획이다.

대한체육회 스포츠공정위원회는 대한축구협회 등 관련 단체와 규정 적용을 위한 충분한 대화를 이어나갈 것을 주문했다. 

지도자·트레이너·선수 
자격, 결격사유 등 보완

또 음주운전 및 도박행위와 관련해, 전·현직 국가대표 선수들의 일탈 행위가 재발하지 않도록 국가대표 및 트레이너, 경기 임원 결격 사유를 보완·강화했다. 

대한체육회는 ‘스포츠공정위원회 규정’에도 징계 대상에 음주운전, 음주소란행위, 불법도박과 관련된 비위 행위를 신설하고, 위반 행위에 대한 징계 기준도 중징계 이상으로 적용할 방침이다.

음주, 도박에 관한 징계 기준을 세분화하면 단체별로 달리 적용하던 징계 수위를 일원화할 수 있다.

해당 규정 개정안은 오는 7월1일 제47차 스포츠공정위원회에서 심의할 예정이다.

대한체육회는 추후 이사회 의결을 거쳐 국가대표 선발 및 운영규정과 스포츠공정위원회 규정을 개정안을 확정하고 시행하게 된다. 

 

배너

설문조사

<4·7 재보궐선거> 민주당 패착은 어디에 있다고 보시나요? 참여기간 2021-04-13~2021-04-30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