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보기

Update. 2024.06.21 16:40

thumbnails
연예일반

[범죄도시4] 이틀 만에 100만명…1000만 돌파 시간문제?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마동석 제작, 주연의 시리즈 액션물 <범죄도시4>가 개봉 이틀 만인 지난 25일, 관객수 100만명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4>는 전날까지 86만1631명이었는데 이날 오전 9시30분께 누적 관객수 100만명을 넘어섰다. 박스 오피스 순위도 1위를 지키고 있고 뒤를 이어 <쿵푸팬더> <파묘> <챌린저스> <남은 인생 10년>이 각각 랭크됐다. 현재 추세대로 <범죄도시4>의 흥행세가 이번 주말까지 이어지게 될 경우, 무난히 40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1000만명 관객수 절반을 개봉 첫 주에 채운 셈으로, 이 같은 추세를 감안할 때 <범되도시4>의 1000만 돌파는 시간문제가 아니냐는 전망도 들린다. 경쟁작으로 평가되는 <쿵푸팬더4>(2위)와의 스코어 차이가 워낙 크게 나는 데다 15세 이상 관람 가능한 점, 5월 첫째 주가 3일 황금연휴라는 점, 가족의 달인 5월에 문화생활이 자연스럽게 증가하면서 1000만 영화 달성은 이변이 없는 한 가능하지 않겠냐는 전망이다. 오히려 업계에선 전작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