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9.0℃흐림
  • 강릉 14.8℃흐림
  • 서울 9.3℃흐림
  • 대전 12.3℃흐림
  • 대구 16.3℃흐림
  • 울산 15.6℃흐림
  • 광주 14.2℃흐림
  • 부산 14.8℃
  • 고창 13.2℃흐림
  • 제주 17.2℃흐림
  • 강화 8.8℃흐림
  • 보은 11.4℃흐림
  • 금산 12.9℃흐림
  • 강진군 14.4℃흐림
  • 경주시 15.9℃흐림
  • 거제 16.5℃흐림
기상청 제공

1344

2021년 10월16일 14시35분

취재편집방향

일요시사 3대 취재편집 방향

색깔 있는 신문
화제와 특종에 강한 정통 시사종합 주간신문 <일요시사>에는 나름의 색깔이 있습니다. 진보와 보수, 좌우로 대별되는 언론의 천편일률적 성향에서 벗어나 양 진영을 아우르고 보듬는 21세기 <일요시사>만의 색깔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소리 내는 신문
힘 있는 자와 가진 자의 큰소리보다는 사회로부터 소외되고 버림받은 사람들의 작은 목소리를 대변하는 <일요시사>는 눈에 보이는 사실보도보다 그 뒤에 감춰져 있는 진실보도를 지향합니다.
향기 나는 신문
언론매체 본연의 기능인 사회고발성 기사에 충실하면서도 서민들의 애환은 물론 각계각층의 따뜻한 미담들을 더 많이 발굴해 담아내는 <일요시사>는 신문에서 풍기는 지독한 잉크냄새를 뺀 훈훈하고 은은한 사람향기 나는 신문입니다.

일요시사 사회공헌 활동

<일요시사>는 한국기자협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 및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매호마다 지면을 통해 다문화가정 지원 연중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으며, 경기도 포천 소재의 농가들과 농번기 모내기, 추수기 벼베기 등 1사1촌 운동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하소연할 곳 없는 불특정다수의 국민들을 위해 <독자신문고>란을 신설·반영해 그들의 목소리를 대변해오고 있습니다.
어려운 분들의 작은 목소리 하나도 놓치지 않으려 합니다. 비록 종이신문이지만 지면에서 잉크냄새가 아닌 사람향기 나는 신문을 만들기 위해 항상 고민하고 있습니다.
최근 들어 모바일 환경으로 시대가 급변하면서 타블로이드 신문 최초로 안드로이드 앱은 물론, iOS(아이폰용) 앱을 서비스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