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19일부터 이틀 간 2024 국제해양·안전대전 참가

2024.06.19 09:11:55 호수 0호

최첨단 무인기 기술 선보여
해양 안전 위한 솔루션 제시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대한항공이 19일부터 21일까지 사흘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서 열리는 ‘2024 국제해양·안전대전’에 참가해 국내 해양 안전을 위한 최첨단 무인기 기술을 선보인다.



해양경찰청과 인천광역시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국제해양·안전대전은 2013년부터 개최해 온 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 전시회이자 대표적인 해양전문 박람회다. 

특히 올해는 국내외 해양안전 및 조선 등 관련 분야 200여개 정부기관·기업·단체가 참가·후원하고 조선, 항공, 해양안전·레저 등 8개 테마관을 구성해 다양한 장비가 전시된다.

19~21일 사흘간 ‘2024 국제해양·안전대전’ 참가
중고도 무인기·타격형 무인기 등 혁신·안전 기술

대한항공은 이번 전시서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 무인기를 선보이며 해양 안전을 위한 최첨단 솔루션을 소개한다. 

특히 전장서 적진의 핵심 타깃을 실시간으로 감시하기 위한 목적으로 운용하는 ‘중고도 무인기’와 정찰과 타격이 가능한 ‘타격형 무인기’ 등을 살펴볼 수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 참가를 통해 대한항공의 신개념 무인기 기술력과 지속 가능한 항공 솔루션을 국내 해양 산업에 적용하고, 해군 무인기 전력 증강에 기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kangjoomo@ilyosisa.co.kr>

 

저작권자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





Copyright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