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국방위 조국, 법사위 박은정…나머지는?

2024.06.10 16:48:20 호수 0호

상임위, 어디어디 지원했나

[일요시사 정치팀] 박희영 기자 = 국회 상임위원장 선출을 놓고 여야가 내홍을 겪는 가운데 10일, 조국혁신당(이하 혁신당)이 소속 의원 상임위 배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이날 <일요시사> 취재를 종합하면 혁신당 조국 대표는 주요 상임위 중 하나인 국방위원회에 배정됐다. 채 상병 사망 사건과 안보 문제가 주요 이슈로 떠오른 만큼 해당 상임위서 존재감을 각인시키겠다는 포석으로 읽힌다.

검사 출신인 박은정 의원 역시 중요 상임위인 법사위원회로 배정됐다. 황운하 원내대표는 국토위원회로 배정됐으며 겸임으로는 예결특위를 맡는다. 전 국립외교원장인 김준형 의원은 외통위원회에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도 강경숙 의원은 교육위원회, 정춘생 의원은 행안위원회, 이해민 의원은 과방위원회로 배정됐다. 가수 출신인 김재원 의원은 문체위원회서 활약할 예정이다. 

김선민·서왕진 의원은 각각 복지위원회와 산자위원회로 배정됐으며, 김 의원은 여가위를 겸임하게 된다. 

차규근 의원은 기재위원회로 배정될 가능성이 높으며, 신장식 의원은 아직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신 의원은 황 원내대표와 마찬가지로 예결특위를 겸임한다.


한편 혁신당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혁신당 의원들의 상임위 배정은 오후 국회의장에 의해 통보됐다.

<hypak28@ilyosisa.co.kr>

 

저작권자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





Copyright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