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예감> ‘트로트 머슬퀸’ 양송희

2024.06.03 01:00:00 호수 1482호

발라드, 피트니스, 그리고…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미스트롯3> 출신 양송희가 트로트계에 도전장을 냈다. 첫 트로트 싱글은 ‘내 인생 드라마’. 발라드 가수서 피트니스 선수, 그리고 트로트 가수로 재데뷔한 양송희의 인생 여정을 담았다. 건강미 넘치는 양송희의 모습처럼 시원한 고음으로 뻗어가는 클라이맥스는 단연 압권이다. 



양송희는 <미스트롯3>에 출연해 피트니스 선수 경력을 살려 양 손에 덤벨을 잡고 가창력을 뽐낸 ‘티키타카’ 무대로 화제를 모았다. 당시 ‘트로트 머슬퀸’이란 수식어를 얻었다.

본인 인생 담은 ‘내 인생 드라마’
<미스트롯3> 덤벨 잡고 노래 화제

소속사 측은 “위로와 응원이 필요할 때 에너지 넘치는 양송희가 달려갈 것”이라며 “<미스트롯3>에서 보여준 것 이상의 멋진 퍼포먼스를 보여준다”고 전했다. 

<kangjoomo@ilyosisa.co.kr>

저작권자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





Copyright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