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예감> 소녀티 벗지 못한 꽃비

2024.03.18 03:00:00 호수 1471호

“괴로움과 외로움 잊어요”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트로트 가수 꽃비(본명 박이슬)가 새 앨범으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네 번째 싱글 ‘스피드’의 타이틀곡 ‘오마이갓’은 정열적인 색소폰과 강렬한 일렉트로닉 기타 소리가 돋보이는 팝 댄스곡이다.



사랑을 재치 있게 표현한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중장년층은 물론 젊은 세대에게도 친근하게 다가간다. 수록곡 ‘노래하며 춤추며’는 1980년 계은숙이 발표한 동명의 리메이크곡이다.

네 번째 싱글 ‘스피드’
사랑을 재치 있게 표현

괴로움과 슬픔, 외로움을 모두 잊고 노래하며 춤추며 행복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소속사는 “소녀티를 벗지 못한 꽃비는 여전히 뛰어난 가창력과 구성진 감정 표현을 자랑한다”고 전했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





Copyright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