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NET세상> ‘자연산’ 자랑하는 스타들
<와글와글NET세상> ‘자연산’ 자랑하는 스타들
  • 유시혁 기자
  • 승인 2015.09.07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얼마나 크기에…가슴성형 의혹

[일요시사 사회2팀] 유시혁 기자 = 유승옥, 이효리, 장윤주 등 끊임없는 가슴성형 의혹을 받아온 이들이 증거자료를 제출함으로써 ‘자연산가슴’임을 입증했다. 하지만 누리꾼들은 ‘자연산가슴이 무슨 벼슬이냐’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불편한 시선을 보내고 있다. 가슴성형 수술 의혹에 대처하는 섹시스타들을 향한 누리꾼들의 반응을 살펴봤다.

▲ 가수 이지혜, 이효리

지난달 24일 방영된 MBC <다큐스페셜-머슬녀 전성시대>에 ‘몸매종결자’ 유승옥이 출연했다. 세계 머슬마니아대회에서 동양인 최초로 ‘커머셜 모델부문 톱5’를 수상한 유승옥의 서구적인 S라인 몸매 유지 비결이 공개된 것이다. 방송분에서 유승옥의 겨드랑이 부근의 검은 자국이 전파를 타자 누리꾼들은 가슴성형 흉터를 주장하며 가슴성형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실시간검색어에 ‘유승옥 가슴성형’이 오르고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도 논란이 확산됐다.

“무슨 벼슬이냐”

SBS <스타킹>(지난 1월17일 방송분)에 ‘SNS 핫바디 몸매종결자’로 출연한 이후 일약 스타덤에 올라선 유승옥은 수차례에 걸쳐 가슴성형 의혹을 받아왔으나 “직접 만져봐라” “지방이 많은 편” “운동으로 근육을 키운 것” 등으로 가슴성형 수술을 하지 않았음을 주장해왔다. 하지만 가슴성형 흉터로 의심되는 검은 자국이 방송을 통해 보도되자 가슴성형 의혹을 피할 수 없게 된 유승옥은 지난달 28일 소속사 프로페셔널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보도자료를 제출했다. 외과병원에서 촬영한 X-ray와 CT 자료를 제출함으로써 가슴 보형물 미삽입을 증명한 것이다.

소속사 측은 자료공개에 대해 “방송 이후 지난 유승옥의 발언은 모두 거짓처럼 퇴색됐으며, 유승옥의 노력을 장점으로 판단해 인연이 됐던 여러 관련주 분들이 난색을 표하며 진실규명을 요구하는 등의 문제가 발생되고 있다”면서 겨드랑이 부근의 블랙탄(몸에 바르는 검은색 액체)이 노출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개인블로그 운영자 닥터민(민호균 유노외과의원 유방외과 전문의)은 “유승옥이 제출한 자료를 보니 CT가 아닌 유방 초음파와 단순 흉부 방사선 촬영분”이라며 세 가지 의혹을 내세웠다. 첫째, 유방초음파 촬영을 진행한 전문 방사선과에서 진단서를 작성하지 않은 것. 둘째, 흉부 방사선 촬영으로 보형물이 없다고 확진할 수 없다는 것.

셋째, 유방진료와는 관계가 없는 영등포구의 한 개인병원에서 촬영했으며 담당의가 유방질환 전문의인지 명확치 않다는 것 등이다. 이외에도 유승옥이 제출한 촬영분을 정밀 분석한 자료를 제시하며 보형물 미삽입을 확진할 수 없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유승옥·이효리·장윤주·이지혜 발끈
X-레이·실물공개 등 “진짜 내꺼” 증명

블로그 운영자 MediaInops는 유승옥의 자연산가슴을 인정하며 “믿기 힘들지만 사실인 것 같다”며 “연예인이라 가슴까지 인증해야 하다니 아쉬울 따름이다”고 전했다. “용쓴다”(내사랑미키), “했다 뺀 게 아닐까? 최근엔 작아보이던데…”(컴플렉스탈출성공), “거짓말쟁이”(융융융) 등의 부정적인 시선을 보인 누리꾼도 적지 않다.

가슴성형 의혹을 받은 모델 장윤주도 지난 4월 SBS <SBS 스페셜-장윤주의 가슴이야기>에 출연해 초음파 진단을 받고 의혹에서 벗어났다. 방송에서 장윤주는 “패션 쪽에서는 큰 가슴보다는 아예 없는 가슴을 선호한다”, 윤정훈 유방전문의는 “모유가 잘 나올 것 같은 자연산 가슴이 맞다”고 설명했다.

개인블로그 운영자 히(arc808****)는 ‘장윤주 가슴 C컵 수술 논란’이라는 제목의 블로그 게시글에서 “똑똑히 기억하지만 장윤주가 데뷔했을 당시 패션잡지에서 누드 화보를 촬영하고 스티븐 마이젤이 영입을 제안하는 등 패션 쪽의 뜨거운 화제를 낳았던 모델이었다”며 “살이 조금 쪄서 가슴이 더 커진 것 같은데 부러워하기는커녕 수술 의혹이라니…”라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지난 2008년 4월, 섹시가수 이효리도 가슴성형 의혹에 의사 진단 기록을 방송에 공개한 바 있다. Mnet <오프 더 레코드, 효리>에 출연한 이효리는 경미한 교통사고를 당한 후 후유증이 없는 지 알아보기 위해 서울의 한 병원을 찾아 흉부 X-ray, 초음파, 맘모그래피(가슴 X선 검사의 일종) 등 세 가지 검사를 받았다.

상담 과정에서 이효리가 “가슴성형 유무도 확인할 수 있느냐”고 제의했고, 담당의가 “천연가슴”이라는 진단을 내렸다. 당시 이효리는 <스포츠동아> 인터뷰에서 “가까운 지인도 ‘어디서 수술했니’라고 조심스레 물어올 때가 있다”며 “수술하지 않았다고 말해도 믿질 않으니 난감할 따름”이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지난 2006년 7월, 가수 이지혜는 서울의 한 호텔에 기자 20여명을 초대한 가운데 기자회견을 갖고 비키니 수영복 차림을 선보였다. 자연산 가슴임을 입증하기 위해 비키니 수영복 3벌을 갈아입으며 가슴이 돋보이는 포즈로 카메라 앞에 섰다. 당시 연예부 기자들 사이에서 가장 황당한 기자회견으로 통하며 입방아에 오르기도 했다.

황당한 기자회견 

 

이지혜는 지난 5월29일 방영된 MBC <세바퀴-친구찾기>에서 “그때 나가서 아니라고 했는데 이슈가 됐다”며 “검색하면 지금도 그 사진이 올라온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동반 출연한 사유리는 “요즘 강남역에 있는 병원에 친구랑 같이 가면 1+1 해서 20% 세일을 해준다”며 이지혜에게 가슴성형을 제안했다가 서장훈의 “이 친구(이지혜)는 안 해도 된다”는 반박을 받아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