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편 맞아?
우리 편 맞아?
  • 글·구성 정치부/사진 나경식 기자
  • 승인 2015.04.14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유승민 원내대표가 지난 8일 교섭단체 연설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증세 없는 복지는 허구라며 정면 비판했다. 이례적으로 야당은 역대 최고의 연설이라며 여당 원내대표를 치켜세웠다. 한편 새누리당 내부에선 유 원내대표의 파격연설에 대한 설전이 계속 오가고 있다. 김무성 대표는 유 원내대표의 개인적인 의견일 뿐이라며 선을 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