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오브스트링스 정기연주회
조이오브스트링스 정기연주회
  • 박상윤 기자
  • 승인 2015.03.26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쇼스타코비치 서거 40주년 기념

 

[일요시사 문화팀] 박상윤 기자 = 다양하고 독창적인 기획공연으로 많은 관객들에게 사랑 받아온 연주단체 조이오브스트링스(Joy of Strings)가 5월 2일 토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정기연주회를 연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올해로 서거 40주년을 맞은 쇼스타코비치를 기념해 레퍼토리가 꾸며진다.

지난 1월 신년음악회에 이은두 번째 쇼스타코비치 시리즈이다. 이에 탄생 330주년을 맞은 J. S. 바흐와 그의 아들인 C. P. E. 바흐의 작품을 더해 고전부터 근현대까지의 다채로운 앙상블을 선보일 예정이다.

쇼스타코비치의 ‘현악 사중주 8번’과 ‘재즈 모음곡 2번’ 그리고 J. S. 바흐의 협주곡 중 최고의 걸작이라고 꼽히는 ‘브란덴부르크 협주곡 3번’, C. P. E. 바흐의 ‘교향곡 3번’, ‘플루트 협주곡 D 단조’로 아름다운 5월의 밤을 장식한다.

특히 이번 연주회에서 조이오브스트링스는 한국의 플룻 음악계를 이끌어갈 연주자로 인정받고 있는 이예린(한예종 교수)과 함께 전 고전주의의 과도기에서 새로운 음악을 선보이며 음악적 사조를 이끈 C. P. E 바흐의 플루트 협주곡을 무대에 올린다.

섬세한 감성과 절제된 이성의 조화로 호평받고 있는 플루티스트 이예린과 오랜 호흡으로 유려하고 깊은 앙상블을 자아내는 조이오브스트링스가 시대를 앞서 갔던 C. P. E. 바흐의 메시지를 어떤 색채로 풀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문의 02-780-5054, 스테이지원

 

<creamphot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