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추천]아기자기 작은 박물관여행 ①영월 조선민화박물관
[한국관광공사 추천]아기자기 작은 박물관여행 ①영월 조선민화박물관
  • 문화부
  • 승인 2013.03.04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박물관 고을서 ‘삶의 그림’만나다

한국관광공사는 ‘아기자기 작은 박물관 여행’이라는 테마 하에 2013년 3월에 가볼 만한 곳으로 ‘박물관 고을에서 ‘삶의 그림’을 만나다, 영월 조선민화박물관 (강원 영월)’ ‘이곳에 가면 나도 로봇 박사! 포항 로보라이프뮤지엄 (경북 포항)’ ‘돼지들의 묘기도 감상하고 체험도 하는, 이천 돼지박물관 (경기 이천)’ ‘세계 최고의 한국 범종과 다양한 전 세계 종을 만난다! 진천종박물관 (충북 진천)’ ‘우리 것에 대한 사랑의 결실, 순천 뿌리깊은나무박물관 (전남 순천)’ 등 5지역을 각각 선정, 발표했다.

민화 3000여점 소장…보고 만지고 느끼는 우리 역사
풍성한 자연경관·문화 유적 둘러보는 일석이조 투어

영월은 박물관의 대표 고을이다. 전국에 수많은 전시관과 박물관이 있지만, 영월만큼 다양한 박물관을 한곳에 갖춘 고장도 드물다. 2000년대 초반 하나둘 들어서기 시작하더니 어느덧 20여 개 박물관이 옹기종기 진영을 갖췄다. 테마도 민화, 사진, 동굴, 화석, 악기, 지리, 천문 등 제각각이다.

영월군 여행안내 팸플릿만 살펴봐도 박물관에 대한 애정이 도드라진다. 정중앙에 20여 개 박물관에 대한 설명이 큼직하게 정리된 것은 물론, 선명한 지도 표시와 내비게이션용 주소, 관람 시간, 휴관일까지 병기돼 있다. 박물관 서너 곳만 둘러봐도 영월 여행이 풍성해진다.

그렇다고 박물관 고을이 되기 전 영월의 모양새가 떨어지는 것은 아니다. 동강, 한반도 지형, 선돌, 고씨동굴, 청령포, 장릉 등 수려한 자연과 문화 유적을 갖춘 고장이 영월이다. 박물관 한 곳 보고, 자연경관과 문화 유적까지 둘러보는 아기자기한 여행이 가능하다. 빛바랜 전시물에서 구수한 정서를 음미하고, 쾌청한 자연에서 마음껏 심호흡할 수 있는 최적의 고장이다.

새봄과 떠나는
박물관 여행

영월의 박물관을 논하면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조선민화박물관이다. 김삿갓계곡 깊숙이 위치한 조선민화박물관은 영월 지역 박물관의 단초를 마련한 곳이자, 대표 주자라고 할 수 있다. 2000년 개관 당시만 해도 비포장도로를 지나 외진 데 자리한 이곳은 영월 지역 박물관의 역사를 지켜본 명물이 됐다.

국내 최초 민화 전문 박물관에는 조선 시대 민화 3000여 점이 소장되었고, 그중 200여 점과 현대 민화 100여 점을 상설 전시한다. 진열된 민화를 살펴보면 소박한 서민의 정서가 묻어난다. 익살맞은 호랑이와 까치를 그린 ‘작호도’, 십장생을 표현한 ‘십장생도’, 글자를 화폭에 옮긴 ‘문자도’ 등에는 금방이라도 호기심을 쏟아낼 듯한 이야기가 담겨 있다.

우리 고유의 정서와 삶을 표현한 민화는 때로 익살스럽게, 때로 파격적인 구성으로 다가선다. 그림에는 낙관도 없고 작자도 불분명하지만, 재액을 물리치고 복을 기원하는 기복 신앙의 의미가 서려 있다. ‘화조도’는 가정의 화목, 물고기를 그린 ‘어해도’는 부부 금슬이나 출세를 기원하는 뜻이 있어 민화로 만든 기념품은 선물로도 인기 만점이다.

언뜻 보기에 생소한 그림들은 친절한 해설이 곁들여져 귀에 쏙쏙 들어온다. 박물관 측은 한 명이 박물관을 찾아도 전문 해설사의 해설을 제공한다. 쓱 둘러보고 돌아서는 초짜 방문객을 위한 오석환 관장의 배려다. “이야기가 담긴 민화는 아는 만큼 보인다”는 게 오 관장의 지론이다.

박물관에서 어른들의 흥미를 돋우는 곳은 춘화를 전시한 2층 공간이다. 한국과 중국, 일본에서 수집한 춘화들이 전시되어 19세 이하는 출입 금지다. 아이들에게는 다양한 민화 체험이 흥미롭다. 민화 그리기, 판화 찍기 같은 실습이 1층 전시관에서 진행된다. 나무나 부채에 곱게 칠한 민화는 가져가거나 선물할 수 있다. 조선민화박물관에는 250년 된 배롱나무(목백일홍) 등 희귀 분재도 식재되어 그윽한 향을 음미할 수 있다.

조선민화박물관을 벗어나면 김삿갓계곡 외씨버선길을 따라 난고김삿갓문학관과 묵산미술박물관이 이어진다. 난고김삿갓문학관은 김삿갓 선생의 생애와 문학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으로, 다양한 자료와 시비들이 전시되었다. 묵산미술박물관에서는 전 세계 어린이들의 그림과 영월의 설경 작품 등을 볼 수 있는데, 1박2일 머무르며 미술 체험도 가능하다.

영월 읍내를 대각선으로 가로질러 주천 방향으로 가면 박물관의 테마가 더욱 풍성해진다. 지난해 문을 열어 새롭게 주목 받는 곳은 인도미술박물관이다. 미술가 박여송 관장과 인도 지역을 연구하는 백좌흠 교수 부부가 문을 연 곳으로, 외관부터 인도를 연상케 한다. 박 관장 부부가 30여 년간 여행하며 수집한 현지인들의 투박하면서도 알토란같은 작품을 전시하는 이곳은 작품 구성과 전시, 설명에 섬세함과 꼼꼼함이 돋보인다. 헤나 보디페인팅, 인도 의상 입어보기, 인도 차 만들기, 인도 요가 등 다양한 체험도 마련해 박물관 나들이를 더욱 알차게 한다.

문화 유적 어우러진
영월 나들이 고고씽

인근 호야지리박물관에서는 동해가 한국의 바다로 표시된 고지도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리 교과서에 나오는 다양한 지형이 있는 영월을 공부하고 직접 밟아보는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과거 책박물관에서 새롭게 오픈한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에서는 기자들의 취재 현장과 사진 작품을 엿보고 기자 되기, 가족 신문 만들기 등 오붓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영월 읍내에서는 별자리 관측과 다양한 천문 체험이 가능한 별마로천문대, 국내 최초의 공립 박물관으로 동강을 비롯한 사진 작품 1500여 점이 전시된 동강사진박물관이 위용을 자랑한다.

박물관과 자연경관, 문화 유적이 어우러진 영월은 나들이를 더욱 신명 나게 만든다. 단종의 슬픈 역사가 서린 장릉과 청령포, 선돌은 영월 읍내에서 가까우며, 인도미술박물관과 호야지리박물관이 들어선 주천 권역은 요선정, 다하누촌, 꺼먹돼지촌 등 먹을거리골목으로 여행자를 유혹한다. 조선민화박물관이 들어선 김삿갓계곡에서는 맑고 깨끗한 영월 계곡의 진수를 음미할 수 있다.


자료출처 : 한국관광공사
www.visitkorea.or.kr

[여행정보]

당일 코스
조선민화박물관 → 난고김삿갓문학관 → 인도미술박물관 → 장릉 → 청령포 → 별마로천문대

1박2일 코스
첫째 날 : 조선민화박물관 → 난고김삿갓문학관 → 선돌 → 청령포 → 동강사진박물관 → 장릉 → 별마로천문대
둘째 날 : 한반도 지형 →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 → 호야지리박물관 → 요선암 → 인도미술박물관

웹사이트 주소
영월관광 www.ywtour.com
조선민화박물관 www.minhwa.co.kr
인도미술박물관 http://blog.naver.com/indianart
묵산미술박물관 http://cafe.daum.net/muksan-art
호야지리박물관 www.geomuseum.co.kr

문의 전화
영월군청 문화관광과 033)370-2037
조선민화박물관 033)375-6100
인도미술박물관 033)375-2883 
묵산미술박물관 033)374-8829
호야지리박물관 033)372-8872

대중교통
기차_청량리-영월, 무궁화호 하루 6회(07:10~23:15) 운행, 약 2시간40분 소요.
※문의 : 코레일 1544-7788, www.korail.com
버스_동서울-영월, 하루 13회(07:00~22:00) 운행, 약 2시간20분 소요.
센트럴-영월, 하루 4회(10:00~20:30) 운행, 약 2시간30분 소요.
※문의 :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www.ti21.co.kr 센트럴시티터미널 02)6282-0114, www.centralcityseoul.co.kr
자가운전_영동고속도로 → 중앙고속도로 → 제천 IC → 영월 방면 38번 국도 → 영월 읍내 → 고씨동굴 → 김삿갓면 → 조선민화박물관

숙박
김삿갓모텔 : 김삿갓면 영월동로, 033)372-0016
동강시스타 : 영월읍 사지막길, 033)905-2000, www.cistar.co.kr
망경대산자연휴양림 : 중동면 선도우길, 033)375-8765, www.mgds.kr
코리아파크 : 영월읍 서부시장길, 033)372-2972 

식당
사랑방식당 : 오징어볶음·보리밥, 영월읍 단종로, 033)374-4655
다하누촌 본점 : 한우, 주천면 주천시장길, 033)372-2227, www.dahanoo.com
풍류관 : 꺼먹돼지구이·곤드레밥, 주천면 서강로, 033)372-8851
청산회관 : 곤드레밥, 영월읍 중앙로, 033)374-2141, www.033-374-2141.kti114.net

주변 볼거리
고씨동굴, 아트미로공원, 영월곤충박물관, 강원도탄광문화촌, 영월동굴생태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