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첫 라이선스 한국버전 뮤지컬 <돈 주앙>
세계 첫 라이선스 한국버전 뮤지컬 <돈 주앙>
  • 최민이
  • 승인 2009.02.03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돈 주앙’의 강한 유혹 ‘흠뻑’

매혹의 프랑스 뮤지컬 <돈 주앙>이 오는 2월6일부터 3월8일까지 성남아트센터에서 막을 올린다. 2006년 오리지널팀 내한공연으로 처음 소개돼 화려하고 예술적인 무대로 3만 이상의 관객을 모은 이 작품은 스페인의 전설적인 바람둥이 돈 주앙의 삶과 사랑, 성장에 대한 얘기다.
프랑스 국민가수이자 작곡가인 펠릭스 그레이가 극본과 작곡을 맡아 서정적이고도 강렬한 라틴풍 음악이 화려한 플라멩코와 함께 펼쳐진다. 2004년 2월 캐나다 초연 당시 이미 사전에 40만 장 이상의 앨범이 판매될 정도로 화제를 낳았던 최신 흥행 뮤지컬이다.
이번 한국어 공연은 캐나다, 프랑스에 이어 아시아 최초의 라이선스로 제작되며 <노트르담 드 파리> <태양의 서커스-자이아> 등에 참여한 프랑스와 캐나다 스태프들과 2006년 내한한 스페인 플라멩코 댄서들이 직접 참여해 완성도를 높인다.
주지훈, 김다현, 강태을 등 3명의 꽃미남이 돈 주앙 역을 맡는다. 주지훈은 드라마 <궁>과 <마왕>으로 인기를 얻었고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와 <키친> 등 영화작품으로도 영화계에서도 블루칩으로 떠오른 스타. 김다현은 ‘꽃다현’이라 불릴 만큼 뮤지컬계에서도 손꼽히는 꽃미남 스타다.

매혹적인 세기의 옴므파탈 뮤지컬… 화려함 극치
주지훈·김다현·강태을…‘돈 주앙’ 역에 캐스팅


이들에 비해 남성적 매력이 강한 강태을은 일본 극단 시키에서 5년 동안 활동하며 탄탄한 기본기를 갖춘 기대주다. 샛별 서혜리가 마리아 역을 맡았으며 이외에도 송용태, 김기현, 한지상, 임문희 등이 출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