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뜻풀이 초등국어사전
속뜻풀이 초등국어사전
  • 문화부
  • 승인 2021.03.02 10:14
  • 호수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전광진 / 속뜻사전교육출판사 / 4만8000원

우리나라 초등학교의 모든 과목 교과서는 한글 전용으로 표기되어있다. 표음(表音)문자인 한글로만 적혀 있는 교과서는 모든 단어에 대하여 ‘읽기 정보’만 제공하고 있을 뿐이다. 그런데 각종 시험에서는 의미를 얼마나 잘 아는지를 테스트한다. ‘읽기 정보’만 알려 주고 ‘의미 정보’ 인지 여부를 테스트하는, 이것이 우리나라 초등교육의 가장 큰 모순(矛盾)이자 맹점(盲點)이다. 그래서 초등학생들은 읽을 줄 몰라서가 아니라 말뜻을 몰라 공부에 현기증을 느끼고 있다. 이러한 현실이 안타까워 해결 방안을 제시한 사전이 나왔다. 캄캄하고 암담한 초등교육에 새로운 등불을 밝힌 사전이 나왔으니 그 주인공이 바로 <속뜻풀이 초등국어사전>이다. 
<속뜻풀이 초등국어사전>은 2010년 11월 11일에 제1판 제1쇄가 발간되어 현재까지 총 20쇄 12만 부가 발행된 베스트 & 스테디셀러이다. 초등학교 모든 과목 학습에 기초가 되는 3만 단어를 수록한 이 사전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다음과 같은 특징으로 말미암아 초등학생, 선생님 그리고 학부모의 사랑과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다. 

첫째, 국어사전인데 영어 공부에도 큰 도움이 된다. 모든 단어에 대하여 영어 단어를 병기해 놓은 유일무이한 사전이다. 다른 국어사전에는 영어가 없거나 극히 일부 단어에만 영어 단어가 실려 있을 뿐이다. 
둘째, 속뜻이 풀이되어 있어서 사전적 정의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다. 쉬운 단어인 ‘삼각형’을 예를 들어보면 다른 사전에서는 ‘세 개의 선분으로 둘러싸인 평면 도형’이라는 수학적 정의만 실려 있는 데 비하여 ‘석 삼’(三), ‘모서리 각’(角), ‘모양 형’(形)이라는 자훈에 아울러 ‘세[三] 개의 모서리[角]가 있는 모양[形]’이라는 속뜻을 풀이해 놓음으로써 학술적 정의를 쉽게 이해하고 기억을 잘 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해 놓았다. 속뜻을 익히다보면 한자 공부도 저절로 되는 효과가 있다. 다른 사전은 속뜻 풀이가 전혀 되어 있지 않다. 
셋째, 국어사전이면서도 멀티 사전 기능을 한다. 앞서 말한 한영(韓英)사전 기능 외에도 한한(韓漢)사전, 한자(漢字) 자전, 속담(俗談)사전, 고사성어 사전, 비슷한 듯 다른 말 사전 등의 기능도 겸하는 종합 사전이라는 특징을 지니고 있다.
넷째, 다양한 부록이 학습 효과를 증대시키고 있다. ‘국어사전 활용교육 Q&A’, ‘국어사전 빨리 찾고 많이 아는 방법’, ‘국어사전 꽃잎달기 놀이학습’ 등의 부록은 어휘력을 크게 향상시키는 지름길을 제시하고 있다. 
국어사전은 출판사 직원들로 구성한 편집팀에서 모든 작업을 수행하는 것이 관행처럼 되어 있다. 이 사전은 최초 기획 단계부터 편집까지 모든 작업을 대학교수(全廣鎭, 현재는 성균관대 명예교수)가 꿈과 정성을 담아 직접 완성한 것으로 유명하다. 서울대 교수, 교육부 장관, 민사고 교장을 역임하고 현재는 대한민국 학술원 회원으로 여전히 왕성한 학술 활동을 하는 이돈희(李敦熙) 선생은 다음과 같은 추천의 글로 격찬을 한 바 있다. 

“어휘 습득에 있어서 무작정 암기(暗記)가 아니라 속뜻에 대한 이해(理解)를 중요시하고 있는 全 교수의 속뜻학습법은 미국 스탠포드대학의 로저 콘버그 교수의 증언을 떠올리게 합니다. 노벨 화학상 수상자이기도 한 그가 우리나라를 방문하였을 때,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무작정 암기하기가 아니라 완벽한 이해를 위한 공부가 오늘의 나를 만들었습니다.”라고 말한 기사를 본 적이 있습니다. 종합해서 말하자면, 속뜻학습법으로 완벽한 이해 위주의 공부를 초등학교 때부터 체득하여 학력 기초를 굳게 다진다면 우리나라에서도 노벨 학술상 수상자가 배출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속뜻풀이 초등국어사전>이 ‘국민 국어사전’으로 등극하여 우리나라 초등교육의 미래를 밝혀주고 우리나라 꿈나무들의 학업 역량을 높이는 데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사료되어 조선교육미디어 ‘2021 대한민국 교육대상’으로 천거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