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급’ 스타들의 안방 전쟁 관전포인트
‘A급’ 스타들의 안방 전쟁 관전포인트
  • 함상범 기자
  • 승인 2021.02.08 10:58
  • 호수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믿고 보는 배우들이 온다

[일요시사 취재2팀] 함상범 기자 = 2021년 2월 안방극장에서는 ‘믿고 보는 배우’라는 수식어가 붙는 배우들을 만나 볼 수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극장가는 영화 개봉이 미뤄지고, 제작도 이뤄지지 않다. 반면, 방송국은 이른바 ‘텐트폴’ 드라마를 잇달아 편성하고 있다. 2월에만 해도 배우 송중기, 김래원, 조승우, 신하균 등 걸출한 이름값의 배우들이 TV에 나온다. 
 

▲ 루카더비기닝 ⓒTVN
▲ tvN <루카더비기닝>과 JTBC <괴물> ⓒtvN·JTBC

한동안 여자 주인공 중심의 여성 서사가 줄을 이었던 국내 드라마에 남자 배우들이 반격을 가한다. 그간 드라마에서 잘 보이지 않았던 베테랑 연기자들이 대거 출연한다. 장르도 대부분 범죄 드라마나 스릴러 등으로 남성성이 진하다. 

남성 서사

먼저 지난 1일 방영을 시작한 tvN 드라마 <루카: 더기닝>은 배우 김래원과 이다희를 주인공으로 김성오, 김상호, 박혁권, 안내상, 진경 등 연기파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 작품이다. 

이 드라마는 OCN <보이스1> <손 the guest> 등 형사물, 스릴러 등에서 재능을 발휘한 김홍선 PD와 KBS2 <추노> <7급 공무원>을 집필한 천성일 작가의 합작물이다. 아울러 류승완, 최동훈 감독 등 국내 최고의 감독들과 손발을 맞춘 최영환 촬영감독도 합류했다. 

사람을 구해내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지오(김래원 분) 강력반 형사들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추격 액션극이다. 첫 화부터 스피디한 이야기 전개와 피 튀기는 액션 연기가 시청자의 눈을 사로잡으며 5%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했다. 

영화는 물론 SBS <신의 선물: 14일> tvN <비밀의 숲>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호평을 받은 조승우는 tvN 신작 <시지프스: the myth>(이하 <시지프스>)에서 천재 공학자로 분한다. 

조승우가 연기하는 한태술은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특이한 존재를 밝혀내려는 공학자로, 혁신적인 성과를 일구며 창업한 퀸텀앤타임을 세계적인 반열에 오르게 한 ‘국민 영웅’이다. 거구의 남자들을 맨손으로 때려눕히는 것은 물론 군사 작전에도 능한 강서해(박신혜 분)를 만나 구원자의 여정을 걷는다. 

타임머신을 통해 미래와 현재를 오고 가는 한태술과 강서해가 대한민국을 멸망시키는 존재와 맞선다는 내용이다. 독창적인 세계관의 드라마라는 점에서 관심이 높다.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은 신하균과 여진구의 투톱 드라마다. 각종 작품에서 엄청난 연기력을 보인 두 배우의 시너지가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여진구는 엘리트 형사 한주원으로, 신하균은 속내를 알 수 없는 파트너 이동식으로 분해 미스터리한 사건을 처리할 전망이다.

가상의 도시 만양에서 펼쳐지는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심리 추적 스릴러 <괴물>은 갑작스럽게 벌어진 충격적인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쫓는다. 

tvN 조승우·송중기 JTBC 신하균·여진구
SBS <펜트하우스> KBS 최강희·박혜수

JTBC <열여덟의 순간> <한여름의 추억>에서 감각적이고 세밀한 연출을 선보인 심나연 PD와 KBS2 <매드독> 등을 통해 치밀하고 짜임새 있는 필력으로 호평받은 김수진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월화드라마에서 금토드라마로 시간대를 옮긴 SBS <펜트하우스2>도 2월 중순에 출격, <괴물>과 맞붙는다. 

오롯이 자신의 욕망만을 채우기 위해 살아가는 상위 1% 인간들의 복수극을 담은 <펜트하우스>는 28%에 육박하는 시청률로 지난해 신드롬을 일으킨 작품이다. 이른바 ‘순옥드’로 불리며, 드라마의 기본적인 룰을 깬다는 혹평이 이어지고 있지만, 중독성 있는 스토리와 배우들의 열연 덕에 최고의 기대작으로 불리고 있다. 

최근에는 <펜트하우스2>의 주역이 모인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된 가운데, 시즌1에서 죽음을 맞이한 심수련 역의 이지아가 보이지 않아 궁금증을 유발했다. 

앞서 더할 나위 없는 성적표를 받은 <펜트하우스>가 시즌1에 이어 인기를 이어갈지 주목된다. 
 

▲ 빈센조 펜트하우스 시지프스 ⓒtvN SBS JTBC
▲ tvN <빈센조>, SBS <펜트하우스>, JTBC <시지프스> ⓒtvN·SBS·JTBC

지난 5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 신작 <승리호>의 주역인 배우 송중기는 오는 20일 tvN <빈센조>를 통해 드라마 대전에 참전한다.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 까사노(송중기 분)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담는다. 

송중기는 빈센조를 통해 능청과 진지를 넘나드는 변화무쌍한 연기로 극을 이끌 전망이다. 전여빈은 은 승소를 위해서라면 영혼까지 팔아넘길 독종 변호사 홍차영으로 변신한다.

송중기와 전여빈 외에 옥택연, 유재명, 김여진, 조한철, 최덕문, 곽동연 등이 출연한다. 연기력을 인정받은 신구 배우들의 조화가 눈에 띈다. 

<빈센조>의 대본을 집필한 박재범 작가는 OCN <신의 퀴즈> 시리즈를 비롯해 KBS2 <굿닥터> <김과장> SBS <열혈사제> 등 집필하는 작품마다 흥행을 이끌었으며, 신진 작가 중 두터운 팬층을 갖고 있다. 

이 외에도 배우 이서진과 이주영, 김영철, 문정희가 출연하는 OCN <타임즈>, 배우 박혜수, 재현, 노정의 등 신예 배우들의 풋풋한 캠퍼스 러브스토리를 그리는 KBS2 <디어엠>, 배우 최강희와 김영광의 로맨틱 코미디 KBS2 <안녕? 나야!>, 김소현, 지수, 이지훈 등이 출연해 바보 온달과 평강공주의 순애보를 그리는 KBS2 <달이 뜨는 강>도 2월의 기대작이다. 

라인업

한 드라마 관계자는 “설 연휴 이후에 대작 드라마가 대다수 편성됐다. 설 연휴의 변수가 2월 드라마 대전을 만든 것으로 짐작된다”며 “드라마나 영화의 제작 편수가 줄어들면서 톱스타들이 출연하는 작품이 늘어났다. 앞으로도 톱스타 주연작은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