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거제 비대면 여행지
통영&거제 비대면 여행지
  • 자료제공 : 한국관광공사
  • 승인 2021.02.01 09:47
  • 호수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거리 두며 힐링 즐기는 여행

작년은 생각지도 못한 코로나19 때문에 봄부터 시작해 여름을 지나 가을, 그리고 겨울까지 여행다운 여행을 제대로 즐기지 못해 아쉬움이 가득 남는 한 해로 기억될 것 같다. 답답한 상황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는 국내 지역별로 2020 비대면 및 웰니스 추천 관광지를 선정해 소개하고 있다. 그중 경남관광재단과 함께 추천하는 통영&거제 여행지들을 지금부터 소개하고자 한다.
 

▲ 둘레길을 따라 걸을 수 있는 순환형 산책로
▲ 둘레길을 따라 걸을 수 있는 순환형 산책로

통영생태숲은 천암산 자락에서 통영대교와 맞닿은 낮은 언덕에 위치한 작은 숲이다. 그동안 외지인들보다는 주로 현지 주민들의 운동 겸 산책로 정도로만 이용되던 곳이라 지금껏 많이 알려지지 않았다. 

통영생태숲

최근 생태숲 주변으로 산책로 정비가 이뤄지고, 통영 앞바다를 내려다볼 수 있는 전망대가 세워졌으며, 산책로 입구에는 아이들과 함께할 수 있는 놀이 공간이 조성됐다.
통영생태숲은 숲의 둘레를 따라 난 둘레길을 따라 걸을 수 있는 순환형 산책로로 돼 있다. 숲길을 걷다 보면 중간중간 표고버섯이나 유자, 매실 등의 재배 체험을 직접 해볼 수 있는 체험형 쉼터도 마련돼 있고, 숲에서 나는 향이 좋기로 유명한 편백나무 숲길을 따라 걸을 수 있는 산책로도 만날 수 있다.
 

▲ 통영 시내와 앞바다
▲ 통영 시내와 앞바다

편백나무 숲을 지나 산책로를 계속 걷다 보면 어느새 시야가 확 트이면서 통영 시내와 앞바다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시원한 전망공원을 마주하게 된다. 케이블카를 타고 올라가 꽤 높은 곳에 있는 미륵산 정상에서 보는 풍경과는 또 다른 느낌이다. 
​아마 더 낮은 곳에서 보는 구도라 그런지 아래로 보이는 통영 시내와 통영 앞바다의 전망이 눈에 닿을 듯 아기자기하게 보이기도 한다.
 

▲ 맨발로 걸어볼 수 있는 삼림욕 체험
▲ 맨발로 걸어볼 수 있는 삼림욕 체험

통영 나폴리농원

편백나무 숲이 군락지를 이룬 통영 미륵산 중턱에는 최근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천하는 2020 웰니스 관광지 9곳 중 한 곳으로 선정된 나폴리농원이 자리 잡고 있다.
​통영 나폴리농원은 피톤치드 가득한 편백나무 숲을 직접 맨발로 걸어볼 수 있는 삼림욕 체험은 물론, 발의 피로를 풀어주는 족욕이나 원예 테라피 등의 다양한 체험을 통해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최적의 여행지다.
나폴리농원에서 준비한 힐링 및 스트레스 해소 체험 행사들이 여럿 있지만, 가장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역시 편백나무숲을 직접 맨발로 걸으며 힐링할 수 있는 ‘편백숲 맨발 치유 체험’이다. 
​현재는 예약제로만 신청이 가능하고, 1인당 1만1000원(어린이 7700원)의 비용으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가족과 함께 다양한 체험으로
코로나19로 지친 몸·마음 치유

일단 농원에 입장하게 되면, 간단한 웰컴 차가 제공되며, 숲 해설가의 안내에 따라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피톤치드 에어샤워를 비롯해 피톤치드 삼림욕, 편백 효소길 맨발체험, 피라미드 기 체험, 음이온길, 원예테라피의 길, 피톤치드 냉·온수 족욕 등 모두 14개의 다양한 코스로 체험이 구성됐다.
​그중에서도 편백 효소길 맨발체험 코스는 편백나무 톱밥에 지모겐이라는 효소를 자연 발효시켜 만든 길이다. 평소 감기에 자주 걸리거나 아토피, 비염이 있는 분들께는 면역력 확보에 크게 도움이 된다고 한다.
 

▲ ▲발의 피로를 씻어줄 족욕 체험
▲ ▲발의 피로를 씻어줄 족욕 체험

그 외에도 중간중간 힐링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장소를 만날 수 있다. 모든 걷기 체험 코스를 끝내고 나면, 마지막으로 따뜻한 물과 테라피 오일로 족욕을 하며 발의 피로를 씻어냄으로써 체험을 마무리하게 된다. 
​14개의 코스를 모두 둘러보는 데에는 대략 1시간 조금 넘게 걸리는 편인데, 걷는 속도와 중간중간 코스에서 힐링을 즐기는 시간은 얼마든지 개별적으로 조절을 할 수 있으니 시간적 여유가 된다면 조금 더 느긋하게 즐겨도 좋을 것 같다.

거제 숲소리공원

보통 양떼목장이라 하면 강원도 평창 대관령의 양떼목장이 가장 먼저 생각 나겠지만, 남해와 면해 있는 경남 거제에도 먹이 주기 체험을 할 수 있는 양떼목장이 새로 생겼다고 한다. 바로 작년 상반기에 문을 연 거제 숲소리공원 안에 있는 목장이다. 
 

▲ 체험이 가능한 양떼목장
▲ 체험이 가능한 양떼목장

​숲소리공원은 통영생태숲과 마찬가지로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선정된 경남 지역의 7곳 중 한 곳으로 편백나무 숲과 양떼목장이 펼쳐져 있으며 동물과 식물이 함께 어우러진 체험 휴양형 여행지다.
공원 입구를 들어서게 되면 먼저 빽빽하게 들어선 편백나무 군락지와 함께 적당한 오르막이 있는 숲길을 따라 오르게 된다. 오르막이 조금 길다 싶으면 숲길 양옆에 마련된 작은 그늘 쉼터에서 잠시 쉬었다 가도 좋다.
​숲길을 따라 계속 걷다 보면 장수풍뎅이 같은 곤충들과 표고버섯이 자라고 있는 것을 직접 눈으로 볼 수 있는 자연학습 체험장이 마련돼 있다. 또한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도토리 놀이터를 만날 수 있다. 이곳에는 일반 놀이터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놀이시설들이 있어 아이들에게 인기 만점이다.
 

▲ 양 떼 먹이주기 체험
▲ 양 떼 먹이주기 체험

하지만 뭐니 뭐니 해도 숲소리공원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곳은 역시 양떼목장이 있는 곳이다. 매우 넓은 초지 위에 자유롭게 방목돼 뛰어노는 양 떼를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고, 양떼목장에서 조금 더 위쪽으로 올라가면 토끼 같은 다른 동물들도 있다. 
​무엇보다 2000원의 저렴한 비용으로 직접 먹이를 구입해 양들에게 먹이주기 체험도 할 수 있어, 아이를 동반한 가족 단위 여행객에게 빼놓을 수 없는 코스이다.

<여행 정보>
통영생태숲 
위치: 경남 통영시 인평동

통영 나폴리농원 
위치: 경남 통영시 산양읍 영운리 765-21
전화번호: 055-641-7005
체험료: 편백숲 맨발치유 체험 1인당 1만1000원 (어린이 7700원)
체험시간: 10:00~16:30 (동절기엔 15:00까지) / 매주 화요일 휴무
기타 정보: 체험 프로그램은 현재 100% 예약제이므로 사전예약 필수(네이버 혹은 전화예약)

거제 숲소리 공원 
위치: 경남 거제시 거제면 서상리 산 13 
전화번호: 055-634-3733
개장시간: 09:00~18:00(17:00 입장마감 / 매주 월요일, 설날, 추석 휴장)
기타 정보: 이주기 체험 티켓은 공원 입구 관리소에서 2000원에 구입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운영 중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