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의 추억> 인도 남자 하키팀
<올림픽의 추억> 인도 남자 하키팀
  • JSA뉴스
  • 승인 2021.01.27 09:59
  • 호수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팀 
▲ 1928 암스테르담 올림픽 결승전을 앞둔 인도와 네덜란드 대표팀
▲ 1928 암스테르담 올림픽 결승전을 앞둔 인도와 네덜란드 대표팀

[JSA뉴스] 올림픽 역사 속에는 ‘인크레더블 팀’이라 부를 수 있을 정도로 엄청난 성과를 낸 팀들이 존재한다. 올림픽 하키를 지배했던 인도 남자 하키 대표팀의 황금기에 대해 알아보자.

거의 한 세기 전(정확히 93년 전)인 1928년, 인도 남자 하키 대표팀은 암스테르담에서 첫 올림픽 무대를 경험했다. 인도의 하키 협회 창립 후 단 3년 만에 참가한 올림픽이었지만, 인도 대표팀은 첫 출전에 첫 올림픽 금메달을 따내며 세상을 놀라게 했다. 

황금기

거기에 더해 조별 리그 경기에서는 상대를 상당한 점수 차로 모두 꺾었다(오스트리아전 6-0승, 벨기에전 9-0승, 스위스전 5-0승). 결승전에서는 개최국 네덜란드를 3-0으로 격파하는 압도적인 실력도 보여줬다.

제이펄 싱 먼다의 리더십 아래 인도는 첫 올림픽 참가에서 한 골도 내주지 않으며 금메달을 획득하는 것으로 하키 종목의 강자라는 것을 모두에게 보여줬을 뿐만 아니라, 이후 수년간 이어지는 유산의 기반을 만들었다.

그 이후의 업적들로 인도 남자 하키 대표팀은 역사에 이름을 남기게 됐다. 4년 후, 1932 로스엔젤레스에서 인도 하키 팀은 놀라운 경기력을 선보이며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하키 선수 중 한 명으로 손꼽히는 다이안 찬드는 올림픽에서 최상의 컨디션을 보여줬다. 개최국 미국을 상대로 24-1이라는 대승을 거두는 데 큰 역할을 했다. 24-1의 점수 차는 지금도 올림픽 남자 필드하키에서 최다 점수 차 기록으로 남아 있다.

찬드는 그 경기에서 8득점을 올렸고, 또 다른 인도의 스타, 루프 싱은 10골을 기록했다. 찬드가 대표팀의 주장으로 참가했던 1936 베를린에서도 역사는 되풀이됐다. 일본(9-0)과 미국(7-0)을 상대로 대승을 거둔 인도는 개최국과의 결승전까지 단숨에 올라갔던 것이다.

결승전에서도 인도는 독일을 8-1로 꺾으며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 경기에서 내준 한 골은 대회 전체를 통틀어 유일한 실점이었다.

베를린 올림픽 결승전의 8-1 점수 차도 지금까지 올림픽 결승전 최다 점수 차 승리 기록으로 남아 있다. 이 결과로 인도는 올림픽 3연패라는 업적을 달성하게 된다.

2차 세계대전으로 인해 다음 올림픽은 12년이 지난 뒤에야 열리게 됐다. 1948년 런던에서도 인도 대표팀의 활약은 변함이 없었다.

키샨 랄의 지도하에 인도는 오스트리아를 8-0으로, 아르헨티나를 9-1, 그리고 스페인을 2-0으로 꺾는 놀라운 출발을 기록한다. 자신감으로 가득한 인도 대표팀은 다시 한 번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의 상대는 1908‧1920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땄던 홈팀, 영국이었다.

50년대 장악…계속되는 금메달 행진
80년 이후 하락세…강력한 팀 재구성

많은 사람들이 접전이 될 것으로 예상했지만 실제 결승전은 예상과 너무도 달랐다. 일방적인 경기가 펼쳐진 가운데 인도가 개최국 영국을 4-0으로 꺾고 네 번째 올림픽 금메달을 차지해 버린 것이었다.
 

▲ 1936 베를린 올림픽 결승전, 인도와 독일의 경기.
▲ 1936 베를린 올림픽 결승전, 인도와 독일의 경기

인도의 우승 행진은 멈추지 않았다. 1952년 헬싱키에서 인도는 결승에서 네덜란드를 6-1로 꺾었고, 인도 하키의 또 다른 영웅 발비르 싱 시니어는 결승전 5득점을 올리며 지금까지도 깨지지 않는 기록을 남겼다.

1956년 멜버른 조별 리그에서 인도는 아프가니스탄을 14-0, 미국을 16-0으로 꺾었다. 올림픽 조별 리그 역사상 가장 큰 점수 차의 승리를 거두게 됐다. 준결승에서 독일을 넘어선 인도는 결승에서는 파키스탄을 만나게 됐고, 경기에서 유일한 골을 성공시키며 1-0 승리와 함께 금메달을 차지했다.

인도 남자 하키 대표팀은 만나는 상대로 모든 팀보다 한 단계 더 높은 수준이었다. 그 결과 올림픽 6연속 금메달이라는 대기록을 세울 수 있었다.

거의 30년간 놀라운 성공을 거둬온 인도였지만, 올림픽 30경기 무패 행진은 1960년 로마에서 파키스탄에 1-0으로 패하며 깨졌고, 인도는 32년 만에 처음으로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1962년 아시안게임 결승에서도 파키스탄에게 2-0으로 패하는 것으로 인도 하키의 황금기가 끝난 것이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기 시작했다.

명예 회복의 기회는 곧바로 찾아왔다. 1964년 도쿄에서 조별 리그로 홍콩, 벨기에, 네덜란드, 말레이시아, 캐나다를 꺾고 준결승에서는 호주를 3-1로 꺾은 뒤 결승에서 파키스탄을 1-0으로 꺾었다. 1960년 로마 결승전 패배를 설욕하고 다시금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인도 남자 하키는 1968년 멕시코, 1972년 뮌헨에서 2연속 동메달만을 기록할 수 있었다. 인도 남자 하키의 마지막 올림픽 금메달은 1980년 모스크바였다. 이후 1984년 로스엔젤레스에서 차지한 5위가 지금까지 인도 남자 하키의 올림픽 최고 성적이었다.

기대

주장 만프리트 싱 아래 강력한 팀이 구성된 지금의 인도 남자 하키는 다가올 도쿄올림픽에서 다시 놀라운 성적을 낼 수 있을까. 올림픽 남자 하키 부문에서 인도가 흥미롭게 지켜봐야 할 팀 중 하나인 것은 분명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