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NET세상> 개그맨의 불법 도박장 하우스 설왕설래
<와글와글NET세상> 개그맨의 불법 도박장 하우스 설왕설래
  • 박민우 기자
  • 승인 2020.09.21 15:24
  • 호수 12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왜 안 보이나 했더니…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인터넷서 이슈가 되고 있는 사안을 짚어봅니다. 최근 세간의 화제 중에서도 네티즌들이 ‘와글와글’하는 흥미로운 얘깃거리를 꺼냅니다. 이번주는 개그맨의 하우스 도박에 대한 설왕설래입니다.
 

▲ 개그맨 김형인
▲ 개그맨 김형인

유명 개그맨들이 서울 한복판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해 운영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은 김형인과 그의 동료 개그맨 최재욱을 도박장소 개설 등 혐의로 기소했다.

<웃찾사> 멤버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018년 1월 서울 강서구의 한 오피스텔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한 뒤 포커와 비슷한 ‘홀덤’ 게임판을 만들어 수천만원의 판돈이 오가는 도박을 주선해 수수료를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현행법상 영리를 목적으로 도박을 하는 장소나 공간을 개설한 사람은 5년 이하의 징역이나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이들에 대한 첫 공판은 10월21일 서울 남부지법서 열린다.

2003년 SBS 공채 7기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형인은 SBS <웃찾사>와 케이블채널 tvN <코미디 빅리그> 등에 출연해 인기를 얻었다. ‘그런 거야∼’란 유행어로 전성기를 누렸고, 최근 유튜브 채널 ‘허세스코’로 시청자를 찾고 있다.

김형욱과 동기인 최재욱은 현재 개그맨을 그만두고 식당 매니저로 일하고 있다. 직접 불법 도박에 참여한 의혹도 받고 있는 김형인은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으며 되레 지인에게 공갈 협박을 당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김형인은 한 언론과의 인터뷰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사실이 없다”고 억울해했다. 그는 “3년 전 개그맨 후배 최재욱이 보드게임방 개업 명목으로 돈을 빌려 달라기에 1500만원을 빌려줬다. 당시만 해도 음성적이거나 불법적인 도박시설이 아니었다”며 “이후 보드게임장이 불법화됐고, 운영 차질 등으로 거액을 손해본 A씨가 최씨에게 돈을 빌려준 걸 빌미로 불법시설 운영에 개입된 것으로 공갈 협박하며 금전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김형인·최재욱 도박장소개설 등 혐의 기소
수천만원 판돈 ‘홀덤’주선해 수수료 챙겨

최재욱도 “도박장 운영이 어려워지면서 투자자 A씨와 갈등을 빚게 됐는데, 그 과정서 도박장 운영에 가담하지 않은 선배 김형인까지 A씨의 협박을 받게 된 것”이라며 “김형인은 보드게임방 개업 무렵 제게 1500만원을 빌려준 것이 빌미가 되어 운영에 가담자인 것으로 억울하게 협박을 받았다”고 강조했다.

그렇다면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의 생각은 어떨까. 다양한 의견은 다음과 같다.

‘그런 거야∼’<bing****> ‘도박을 한 것도 모자라 도박장을 개설했다고?’<dogs****> ‘개그 소재가 죄다 건달풍이더니…’<jhso****> ‘잘못을 했으면 벌 받으면 된다’<rndt****> ‘개그맨들이 이상하게 사건·사고 뉴스에 자주 나온다’<ocki****> ‘개그맨들이 먹고 살기 힘들다더니…’<ioas****>
 

▲ 개그맨 최재욱
▲ 개그맨 최재욱

‘개그맨들이 유독 도박꾼들이 많네∼스트레스 풀 때가 거기밖에 없는 것이냐?’<quee****> ‘깡패들이랑 징역썰 풀더니만 직접 풀게 생겼네’<sh80****> ‘벌금이 최고 3000만원? 산타페 가격이면 충분한 거야? 형벌이 너무 약하다’<nohj****> ‘우리나라 법은 항상 형량이 낮은 거 같다. 그러니 재범이 발생하지’<spac****>

‘운동선수도 맨날 같은 일만 하다가 은퇴하면 새로운 일을 찾는다. 다만 법에 어긋나는 짓은 하지 말아야 한다’<6565****> ‘2018년 1월이면 한창 결혼 준비 기간이었을 텐데…’<skad****> ‘2년 전 얘기를 왜 지금?’<jell****> ‘갑자기 연예인 관련 기사가 여기저기서 막 터지네. 왜 그럴까?’<p590****>

‘힘들수록 정직하게 삽시다’<seij****> ‘요즘 유튜브 잼나게 봤는데…아 진짜 실망입니다’<kkio****> ‘밝혀진 거 없다. 지켜보자’<ilfn****> ‘도박, 음주운전 등 문제 있는 연예인들은 티비서 그만 좀 봤으면…특히 온 가족과 아이들 보는 프로그램’<ej2e****>

진실공방

‘불법 도박사이트… BJ 방송, 아프리카TV, 유튜브 통해 대부분 대여계좌 홍보한 지 벌써 5년 이상 되는데 아무도 규제 안 하고 오히려 증권사와 BJ들 간에 광고 지원까지 해준다…이건 왜 단속 안하지?’<alzz****>

<pmw@ilyosisa.co.kr>
 

<기사 속 기사> 아이돌 원정도박 파문

해외서 불법 도박을 한 한류아이돌 ‘초신성’멤버 2명이 불구속 입건됐다.  

슈퍼노바 멤버 윤학과 성제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에서 적게는 700만원서 많게는 5000만원의 판돈을 걸고 ‘바카라’도박을 한 혐의로 입건됐다.

이들은 필리핀뿐만 아니라 국내서도 불법 온라인 도박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번 사건에 폭력조직원들이 연루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또 도박장 운영자 등 신병을 확보하고 해외 도박에 연루된 연예인이 더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아이돌 그룹 초신성의 멤버는 모두 6명으로 2007년 데뷔했으며 약 10년 전부터 일본에 진출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일본 대중음악 차트인 오리콘차트서 수차례 상위권을 기록하는 등 최근까지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