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업계 여름철 위생 관리
외식업계 여름철 위생 관리
  • 자료제공 : 창업경영신문
  • 승인 2020.08.10 09:42
  • 호수 128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안심 식당으로 오세요”

코로나19의 확산은 물론 여름철이라는 계절적 취약함에 대비해, 외식업계에서는 안심 식당 구축과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서고 있다. 이미 지자체에서는 생활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안심 식당 지정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만큼, 주요 외식업체에서도 매장에서 식사를 해도 안전하다는 인식을 소비자들에게 심어주기 위한 노력이 한창이다.

외식기업 ‘디딤’은 고객들이 안전하게 식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프랜차이즈 안심 식당 확산 캠페인에 동참했다. 프랜차이즈 안심 식당 확산 캠페인은 음식 덜어 먹기, 위생적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쓰기 등을 실천하는 외식 업체를 지정·지원하는 캠페인이다.

디딤의 경우 안심 식당을 만들기 위해 직영 및 일부 매장에서 이미 수저 위생 관리, 종업원 마스크 쓰기, 테이블 칸막이 설치 및 거리 띄우기, 손 소독제 비치, 정기적인 위생 점검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를 전 매장으로 확대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테이블 칸막이 설치 등
생활 방역 수칙 준수

‘CJ푸드빌’도 외식 전문기업으로서 안심 레스토랑 구축에 힘쓰고 있다. 최근 매장 입구에 AI 열감지기 설치, 항균 필름 부착, 온라인 줄서기 서비스 도입 등의 지침을 매장에 적용했다. 여기에 안심 거리를 유지한 상태에서 대화를 할 수 있도록 음악 소리도 줄였다.

또한 고객과 함께하는 ‘다이닝 에티켓’ 캠페인을 통해 매장 곳곳에 비치된 손 세정제 사용을 권장하고, 음식을 가져올 때에는 마스크와 일회용 장갑 착용을 의무화하는 등 위생 관리를 위한 매장 내 실천 사항을 구체화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는 위생 및 품질관리 강화를 위해 재료 관리 매뉴얼과 개인 및 매장 등에 관한 전반적인 위생 점검 및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bhc는 원·부재료 보관법, 냉장 및 냉동고 온도 체크, 유니폼 착용, 매장 내외부 및 주방 청결도 점검 외에도 신선육 자체의 온도 체크, 미승인 제품 첨가 여부 및 고올레산 해바라기유 산도 체크 등도 진행해 깨끗한 치킨 제공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은 물론 더운 여름 식품 안전 사고 예방을 위해 각 업체마다 위생 관리를 철저히 진행해나가고 있다”며 “외식업계의 철저한 위생 관리는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식당,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한다는 인식으로 이어져, 어려운 외식시장 상황을 해결해나갈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