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히 험담을?” 중학생 집단폭행
“감히 험담을?” 중학생 집단폭행
  • 김경수 기자
  • 승인 2020.05.21 15:30
  • 호수 127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경찰이 또래를 구타한 중학생 2명을 수사해 1명을 구속하고, 사건을 검찰에 넘긴 것으로 뒤늦게 파악됐다.

지난 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동경찰서는 최근 중학생 A군을 공동폭행 혐의로 구속해 검찰에 넘겼다.

또 같은 혐의를 받는 B군을 불구속 송치했다.

A군과 B군은 지난달 19일경 서울 강동구의 한 골목 주차장서 다른 중학생을 함께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 학생은 머리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군과 B군이 뒤에서 험담했다는 이유로 피해 학생을 때린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피해 학생은 지적장애를 앓고 있었는데, 평소 괴롭힘이 있지는 않았다.

현장에는 학생들이 다수 있었으나, 폭행에는 A군과 B군만 관여한 것으로 경찰은 조사했다.

경찰은 피의자와 목격자 조사 등을 진행하면서 A군을 지난달 구속한 뒤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고 밝혔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