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거 스님 “사업에 보탬 되길”
혜거 스님 “사업에 보탬 되길”
  • 박민우 기자
  • 승인 2020.05.11 16:06
  • 호수 127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혜거 스님
▲ 혜거 스님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한국명상지도자협회 이사장이자 신임 동국역경원장인 혜거 스님이 지난 4일 동국대 윤성이 총장을 만나 동국역경원 발전을 위한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혜거 스님과 윤성이 총장, 기획부총장 종호스님, 김애주 대외협력처장 등이 참석했다.

기부금을 전달한 혜거 스님은 “동국역경원장 소임을 맡게 돼 어깨가 무겁다. 이 기부금이 역경 사업 추진에 조그마한 보탬이 되길 바랄 뿐”이라고 기부 소감을 밝혔다.

혜거 스님은 2019년에도 동국대에 대원상 대상 수상 상금 전액인 20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동국역경원 발전금 후원
대원상 상금 전액 기부도

혜거 스님은 “부처님의 뜻을 전파하며 받은 상인만큼 불교 정신으로 인재를 키워내는 동국대에 상금 전액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한편 혜거 스님은 1959년 삼척 영은사서 탄허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61년 월정사서 범룡 스님을 계사로 수계했다.

탄허 스님 회상서 대교과를 마쳤으며, 어려서부터 한학에 밝아 스승의 역경사업을 도왔다.

또 1988년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 금강선원을 열어 일반인들에게 불교원전을 바탕으로 다양한 강의와 참선을 지도하기 시작했다.

2018년 조계종 포교대상 대상, 2019년 대원상 출가부문 대상을 수여한 바 있으며, 2020년 조계종 대종사 법계를 품수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