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예감> 만능 노래꾼 박혜경
<스타예감> 만능 노래꾼 박혜경
  • 박민우 기자
  • 승인 2020.04.27 11:23
  • 호수 126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마이크만 주면 분위기 띄워드려요”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투리 투리 투리 사투리, 촌스럽지만 정겨운 사투리…’
 

만능 노래꾼 박혜경이 정겨운 이웃 같은 노래 ‘사투리’로 트로트계에 입문했다.

정겨운 이웃 같은 노래
‘사투리’로 트로트계 입문

표준어를 쓰면서 열심히 살다가도 한 번씩 튀어나오는 사투리처럼 자꾸 머릿속을 맴도는 후렴이 듣는 이를 자극한다.

박혜경은 노래는 물론 작사까지 할 수 있는 이미 소문난 가수다. 어떤 노래든 자유자재로 소화하며 언제 어디서나 분위기를 띄울 줄 아는 노래꾼.

어떤 노래든지
자유자재 소화

소속사 측은 “신세대 트로트 가수로의 비상을 다짐한 박혜경이 발랄하고 톡톡 튀는 노래로 찾아왔다”며 “평범을 거부하는 심상치 않은 매력을 발산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