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NET세상> 음성 알몸녀 설왕설래
<와글와글NET세상> 음성 알몸녀 설왕설래
  • 박민우 기자
  • 승인 2020.04.08 15:24
  • 호수 126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울산, 광주…이번엔 홀딱녀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인터넷서 이슈가 되고 있는 사안을 짚어봅니다. 최근 세간의 화제 중에서도 네티즌들이 ‘와글와글’하는 흥미로운 얘깃거리를 꺼냅니다. 이번 주는 음성 알몸녀에 대한 설왕설래입니다.
 

▲ 몽정기 포스터
▲ 영화 <몽정기> 포스터

일명 ‘울산 터미네이터’. 울산 남구서 나체로 도심 도로를 활보한 남성이 공연음란 등의 혐의로 경찰에 불구속 입건된 데 이어 이번엔 충북 음성서도 이와 유사한 일이 벌어졌다. 한 여성이 나체로 활보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카메라에 찍혀 각종 SNS를 통해 급속히 퍼지고 있는 것. 성 착취 영상물을 공유한 ‘N번방’ 사건과 맞물려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신원 미상

영상의 주인공은 단발머리의 한 여성. 알몸으로 인도를 걷는 그를 촬영한 이 영상엔 음성군의 상점들이 그대로 노출돼 어느 지역인지도 알 수 있다. 누군가 차량을 타고 지나가며 찍은 영상이며 당사자는 비틀거림 없이 똑바로 인도를 걷고 있어 술에 취하지는 않는 것으로 보인다.

2018년 촬영된 것으로 나오나 당시 경찰에 신고나 사건 접수는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에 따르면 당시 경찰 관계자는 “알몸 상태의 여성이 걷고 있다는 신고나 사건 접수가 없어 정확한 내용을 파악하고 있지는 못했다”며 “왜 알몸으로 인도를 걷는지는 확인할 길이 없으나 영상을 찍어 유포하는 행위는 법적인 처분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여성 나체로 도심 활보 
영상 SNS 급속히 퍼져 

지난달 22일 울산 남구서 나체로 도심 도로를 활보한 남성의 영상이 확산되던 것과 비슷한 상황이 펼쳐졌다. 결국 경찰이 나섰다. 언론 보도 이후 내사를 시작했고, 지난달 29일 정식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신원미상의 인물이 스마트폰으로 영상을 촬영해 전파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 알몸 당사자는 정신질환을 앓는 여성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수년이 지난 시점에 이 같은 영상이 다시 전파되는 것을 차단하기 위해 정식 수사에 착수했다”며 “해당 자료가 어떤 경로로 확산하게 됐는지 등 종합적으로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렇다면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의 생각은 어떨까. 다양한 의견은 다음과 같다.

‘이게 뭐가 문제임?’<jkh8****> ‘공연음란죄? 근데 2018년에 찍은 거라는데 공소시효는 남아 있나?’<love****> ‘요즘 들어 조용한 날이 없다’<live****> ‘제2의 박사들이 또… 당장 처벌하라’<said****> ‘울산 터미네이터와 동일한 처벌을 해주시길’<aktm****> ‘이거 여성분이 정신적 문제 있어서 그랬을 수도 있는데…’<drmi****> ‘치료를 잘 받을 수 있도록 해주세요’<sant****>

‘SNS 보면 여자들이 자랑하듯 찍어 올린 나체 사진이 넘치고 넘친다. 호들갑∼’<hose****> ‘인간이 존재하는 한 이런 일은 늘 있을 것이다’<jins****> ‘옷 벗고 돌아다니는 사람이 있으면 그냥 경찰에 신고해라. 폰 들고 찍지 말고’<audt****> ‘벗고 올리는 애들도 다 잡아야 된다. 공연음란죄로∼’<puma****>

취해서? 비틀거림 없이 직진
2년 전 촬영…경찰 정식 수사

‘이 세상을 사는 나도 정신이상자가 될 거 같다’<intl****> ‘이쯤에서 짚고 넘어갈 일은 왜 어째서 저런 저질 변태 짓이 흔하게 발생하는가다’<iru3****> ‘인스타에 가슴 다 내놓고 찍은 사진 깔리고 깔렸던데…´ <elec****> ‘여자를 처벌하려고 조사하는 거냐? SNS에 영상 올렸다고 처벌한다는 거냐? 그럼 바바리맨 찍은 사람들은 왜 여태 처벌을 안했냐?’<a7ki****>

‘정상인들은 뭘 봐도 찍지도 않고 유포도 안 한다’<blos****> ‘정신에 문제가 있을 수도… 저도 홀딱 벗고 돌아다니는 치매 노인 본 적이 있어요. 안타깝더라고요’<1999****> ‘벗은 X이나∼찍는 X이나∼’<ksyi****> ‘영상 받아서 유포한 사람도 중형으로 다스려야 한다’<shaw****>

또…

‘요즘 벗고 다니는 게 유행임?’<skss****> ‘미국, 일본에 비해 처벌 수위가 관대하고 너무 낮다. 이참에 조주빈법 만들어서 강력 처벌해야 한다’<kmg1****>
 

<pmw@ilyosisa.co.kr>
 

<기사 속 기사> 광주 나체남 정체는?

나체로 거리를 활보한 3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광주 광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오전 1시께 우산동의 한 아파트서 옷을 벗은 상태로 돌아다닌 혐의로 30대 A씨를 붙잡아 조사했다.

경찰은 A씨가 정신질환을 앓고 있어 정신병원으로 이송했다고 전했다. <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