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하루 30분, 날마다 기적
<eBOOK> 하루 30분, 날마다 기적
  • 문화부
  • 승인 2020.03.30 10:01
  • 호수 126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김부길, 김효석, 민진홍, 박희석, 정찬우, 홍성희 / 일월일일 / 8100원

6명 저자의 집단지성은 기어코 기존의 플래너들이 실패할 수밖에 없는 원인을 찾아냈다. 모든 플래너들이 1년 단위로 설계돼 있고, 사람들도 그에 따라 인생 계획을 1년 단위로 설정한다는 것이다. 해가 바뀌는 연말연시가 되면 다들 새로운 각오로 1년 계획을 거창하게 세운다. 하지만 대부분 ‘작심삼일’로 끝나는 연례행사가 되풀이된다. 작심삼일의 연초가 지나면 계획은 흐지부지되고 플래너는 거의 빈 노트로 폐기처분된다. 바로 이 점에 주목한 저자들은 3개월, 즉 ‘90일’ 단위로 플래너를 구성했다. 너무 짧아보이지도 너무 길어보이지도 않은 90일, 계획을 실행하기에 딱 좋은 길이를 찾아낸 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작심삼일이라는 악순환의 고리를 끊어낼 수는 없다는 것이다. 그래서 90일을 시작하는 날짜를 특정하지 않고 언제든 시작하는 날이 첫날이 되도록 구성하는 묘수를 찾아냈다. 그러자 작심삼일의 개념도 딴판이 되었다. ‘사흘만 마음을 다시 먹으면 성공’하게 된 것이다. 또 플래너 한 권에 365일이 아니라 90일만을 담게 되니, 하루를 기록하는 면이 2면으로 넓어졌다. 계획과 실행 그리고 결과를 구체적·실질적으로 기록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