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큰 10대들…주차된 차량 귀금속 슬쩍
간 큰 10대들…주차된 차량 귀금속 슬쩍
  • 김경수 기자
  • 승인 2020.03.26 16:12
  • 호수 126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상습적으로 차량 금품을 훔친 중학생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16일, 광주 북부경찰서는 상습적으로 주차된 차량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A(14)군 등 7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모두 중학교 3학년 학생인 A군 등은 지난달 27일 오전 4시30분경 광주 서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 주차된 차량서 28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치는 등 2∼3월 총 15차례에 걸쳐 1200여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가출한 A군 등은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함께 모여 다니며 잠겨 있지 않은 차량을 찾아다니며 범행을 저질렀다.

이들 중 일부는 범행을 저지르는 와중에 검거돼 불구속 입건되기도 했지만, 풀려난 뒤 다시 범행을 반복했다.

귀금속과 의류 등 피해품을 압수한 경찰은 신고하지 않은 피해자들을 수소문에 되돌려줬다.

경찰은 7명 중 다수의 범행을 반복한 2명은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