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집회 참석했어요” 장난삼아 허위 검진
“신천지 집회 참석했어요” 장난삼아 허위 검진
  • 김경수 기자
  • 승인 2020.03.13 15:04
  • 호수 126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보건소서 장난삼아 코로나19 검진을 받고 경찰 조사서도 자가격리 중이라고 거짓말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용인동부경찰서는 A씨를 위계공무집행방해·감염병예방법 위반·횡령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지난달 27일 밝혔다.

A씨는 최근 관공서를 상대로 환자 접촉 경위를 허위로 신고하고, 역학조사서 거짓으로 진술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1일 용인보건소에 “최근 대구에 다녀온 일이 있고 신천지 집회에 참석했다”며 코로나19 검진을 받았다.

이후 A씨는 23일 자신이 일하던 식당의 신용카드를 사적으로 사용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던 중 “대구 신천지에 다녀와 코로나19 검진을 받았으며 자가격리를 하고 있다”고 거짓 진술했다.

경찰은 코로나19 검진을 받은 이력은 있으나 A씨가 아무런 증상이 없고 신빙성 유무를 확인하기 위해 동선을 파악한 결과 대구가 아닌 전라남도를 다녀온 것으로 확인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