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미친 걱정
나의 미친 걱정
  • 문화부
  • 승인 2020.02.24 09:47
  • 호수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고은지 / 구층책방 / 1만3000원

이 책이 공감 가는 이유는 단순히 ‘나도 이런 생각을 해봤어!’ 정도에서 멈추지 않는다는 점이다. 작가의 참신한 걱정거리와 감칠맛이 흐르는 표현들은 절대 공감을 넘어 독자들에게 재미있는 상상의 시간을 안겨준다. 걱정 때문에 머리가 복잡할 때 이 책을 읽으면 ‘사실 별 거 아닌 걱정인데’ 하며 피식 웃음이 나면서도 어느새 나의 걱정들을 살며시 위로받는다. 걱정을 떨쳐버리고 좋은 생각, 긍정적인 생각을 강요받는 요즘 <나의 미친 걱정>에서는 걱정하는 자신을 쿨하게 인정하고 받아들이라고 이야기한다. 한 번쯤은 자신에게 “Don’t worry”를 강요하지 말고, 유치하지만 재미있는 나의 걱정 이야기들을 진지하게 풀어보는 것은 어떨까?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