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인식조사
코로나19 인식조사
  • 자료제공 : 뉴스와이어
  • 승인 2020.02.26 09:29
  • 호수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러시아, 영국, 독일은…

입소스(Ipsos)가 세계 8개국 16~74세 성인 8001명을 대상으로 지난 7~9일까지 온라인으로 실시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인식조사 결과에 따르면, 세계 8개국 국민 대다수는 코로나19가 매우 위협적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66%), 호주(61%), 미국(55%) 국민 2명 중 1명 이상이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발병 위협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 반면 캐나다(42%), 러시아(42%), 영국(43%), 독일(47%)은 상대적으로 발병 위협에 대해 덜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 8개국 대부분 높은 우려 나타내

감염국 여행금지·의무검역 조치 지지

평균 5명 중 1명(19%)만이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고 있으며 곧 끝날 것이라고 생각했다. 2배 이상의 사람들은 코로나19 확산 감소에 동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55%), 캐나다(51%), 호주(50%), 일본(49%) 순으로 코로나19 확산 감소에 동의하지 않는다는 의견이 높았다. 

또한 8개국 국민 5명 중 4명 이상이 코로나19에 대해 적당하거나 상당히 많은 정보를 보고 듣고 읽고 있다고 응답했다. 데이터를 종합해 보면 대부분 사람이 코로나19가 위협적이라 느끼며 관련 정보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고, 그 확산세가 쉽게 꺾이지 않을 것이라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우려를 반영하듯, 바이러스 확산을 통제하기 위한 주요 조치에 대해 광범위한 지지가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명 중 4명이 감염국 여행자 의무 검역을 지지하고 있으며, 감염 가능성이 있는 사람들의 의무 검역에 대해서도 동일한 수준으로 높은 지지를 보이고 있다. 
응답자 3분의 2는 정부가 감염국 여행을 금지하고, 자국 항공사 중국 취항을 제한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