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방배3동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대응 단계 ‘심각’
서초 방배3동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대응 단계 ‘심각’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2.21 16:41
  • 호수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방배3동 (사진 : 서초구청 페이스북)
▲ 방배3동 (사진 : 서초구청 페이스북)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서울 서초구에서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해당 확진자는 서초구 방배3동에 거주하는 59세 남성으로 대구 신천지교회에 참석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국립중앙의료원에 긴급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당국은 동선 파악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접촉 의료진 격리, 방역 소독 등 관련 조치를 함께 시행했다.

서초구는 신천지 신자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급격하게 확산됨에 따라 관내의 시설을 긴급하게 전수조사 하고 방역 활동을 한다고 밝혔다.

또한 외출을 피하고 손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21일 현재 질병관리본부의 발표에 따르면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156명으로 알려졌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