쿨 이재훈, 11년 전 결혼→자녀 2명 있다…“나는 주관이 있다” 발언 ‘눈길’
쿨 이재훈, 11년 전 결혼→자녀 2명 있다…“나는 주관이 있다” 발언 ‘눈길’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2.05 18:09
  • 호수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쿨 이재훈 결혼 (사진: 이재훈 인스타그램)
▲ 쿨 이재훈 결혼 (사진: 이재훈 인스타그램)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그룹 쿨 이재훈이 11년 만에 결혼, 두 자녀가 있는 사실을 고백해 파장이 일고 있다.

5일 일간스포츠는 이재훈이 2009년 여자친구와 부부의 결실을 맺고 2010년에 딸을, 2013년에는 아들을 얻었다고 보도했다.

이재훈의 아내는 7살 연하로 지인의 소개로 만나 3~4년 정도 교제했다.

그동안 결혼과 출산 사실을 알리지 못했던 이유에 대해서는 임신 당시 아내의 건강 상태가 좋지 못했기 때문은 것으로 전해졌다.

결혼식은 올리지 못했으나 오랜 시간을 함께 보낸 두 사람을 향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와 함께 이재훈은 한 방송을 통해 제주도에 있는 집을 공개하지 않았던 이유와 축가를 부르지 않는 이유에 대해 밝힌 사실이 회자되고 있다.

이재훈은 “나는 꿈이 있다. 내가 살집을 직접 만들려고 목공을 배우고 있다. 그 다음에 공개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주관이 딱 있다. 단 한 번도 축가를 부른 적이 없다. 결혼할 때 처음 축가를 부르고 싶어서 그렇다. 그래서 집도 공개한 적 없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