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명훈, 메인보컬로 활동했을 뿐인데…“잘못한 것 없는데도 ‘자숙‘ 하게 됐다”
천명훈, 메인보컬로 활동했을 뿐인데…“잘못한 것 없는데도 ‘자숙‘ 하게 됐다”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1.23 23:50
  • 호수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사진: TV조선)
▲ (사진: TV조선)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천명훈이 이슈몰이 중이다.

최근 인기를 끌고있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아이돌부'로 활약 중인 NRG 출신 천명훈이 "나는 예능인이 아니라 NRG 메인보컬이다"라며 진심을 드러냈다.

이에 그는 오늘(23일) 방송에서도 활약, 살아남으며 보컬로서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본업 오해 뿐 아니라 '자숙의 아이콘'으로 오해를 사기도 했던 그.

과거 한 인터뷰를 통해 "방송국 피디님들도 '걔 뭐 잘못한 거 있지 않냐'고 얘기할 정도다"라며 힘든 상황을 웃음으로 승화한 바 있다.

하지만 방송 활동을 접고 펜션 운영으로 직업을 바꾸려고 하기도 했다고.

한편 보컬로 인정받기 위한 그의 도전에 응원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