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모모, 새해 첫 톱스타 커플
김희철-모모, 새해 첫 톱스타 커플
  • 박민우 기자
  • 승인 2020.01.02 14:32
  • 호수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김희철-모모 커플 ⓒ김희철 인스타그램
▲ 김희철-모모 커플 ⓒ김희철 인스타그램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과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모모가 교제 중이다.

앞선 지난해 8월에 열애설이 불거진 바 있는 두 사람은 새해 첫 열애를 인정하는 커플이 됐다.

각 소속사에 따르면 김희철과 모모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굳건한 사랑을 이어오고 있다고 한다.

평소에도 SNS에도 친분 사진이 올라오는 등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두 사람은 열세 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공개 연애를 시작하게 됐다.

특히 김희철은 과거 모모를 자신의 이상형으로 꼽기도 했다.

데뷔 16년 만에 첫 공개 연애
“내 이상형” 13세 나이차 극복

김희철은 트와이스와 트와이스 소속사 후배인 있지 등에 대해서도 애정을 드러내며 응원하는가 하면,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의 행사 MC나 뮤직비디오 등으로도 지원사격을 하는 등 긴밀한 사이를 이어왔다.

김희철은 데뷔 16년 만에 첫 공개 열애를 시작하게 됐으며, 첫 공개 열애를 인정한 모모 역시 팀 내에서 지효에 이어 두 번째로 공개 열애를 하게 됐다.

지난 2005년 슈퍼주니어로 데뷔한 김희철은 음악성은 물론 다수의 예능서 맹활약하며 예능돌로 떠올랐고, JTBC <아는 형님>을 비롯해 SBS <맛남의 광장> <미운 우리 새끼> 등에 출연 중이다.

일본인 출신 모모는 지난 2015년 트와이스로 데뷔해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양국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