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임직원과 생활필수품 전달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임직원과 생활필수품 전달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12.27 15:44
  • 호수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쪽방촌 봉사활동에 나섰다.

지난 24일 SK네트웍스에 따르면 최 회장과 SK네트웍스 자회사 임직원 등 70여명은 전날 서울 동대문 창신동 쪽방촌을 방문했다.

이들은 330가구에 쌀과 김치, 라면, 즉석식품 등 생활필수품을 전달했다. 경희대학교와 경희의료원 소속 한의사와 간호사들도 봉사활동에 동참했다.

최 회장은 지난 2012년부터 8년 연속 쪽방촌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8년 연속 쪽방촌으로
“그동안 받은 사랑에 보답”

또 최 회장이 2014년부터 경희미래위원회 공동위원장을 맡은 후부터 경희미래위원회 구성원들도 봉사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최 회장은 “추위가 더욱 매섭게 느껴지는 연말이 나눔을 통한 기쁨의 계절이 되도록 진정성을 가지고 한 사람 한 사람의 뜻을 모아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의 삶이 나아질 수 있도록 바자회와 나눔 봉사활동을 지속 실천하고, 기업 차원서도 고객과 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면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