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두산중공업과 포괄적 주식 교환 결정 
두산건설, 두산중공업과 포괄적 주식 교환 결정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9.12.1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두산건설은 지난 12일, 이사회를 열고 모회사인 두산중공업과 포괄적 주식 교환 계약을 체결하기로 의결했다.

포괄적 주식 교환을 통해 두산건설은 두산중공업의 완전 자회사가 된다. 

두산건설은 포괄적 주식 교환을 통해 현재 두산중공업이 보유 중인 89.74%(9월말 기준) 외 잔여 주식 전량을 두산중공업에 넘길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두산건설 주주들은 향후 교환 일정에 따라 두산건설 주식 1주당 두산중공업 신주 0.2480895주를 교부 받게 될 예정이다. 

두산건설은 이번 결정으로 주주 단일화에 따른 신속하고 효율적인 경영활동과 양사 간 유관사업의 시너지 확대 등을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