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고 산책하다 바다에 빠진 60대
술 마시고 산책하다 바다에 빠진 60대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9.11.29 14:36
  • 호수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술을 마신 뒤 부둣가에 앉아 있다가 바다에 빠진 60대가 해경에 구조됐다.

지난 24일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23일 오후 7시30분경 부산 남구 용호부두 앞바다에 60대 남성 A씨가 빠진 것을 행인이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연안 구조정을 현장으로 보내 계류 선박의 홋줄을 잡고 있던 A씨를 구조했다.

구조 당시 A씨의 건강 상태에 별다른 이상이 없어 A씨 일행에게 인계했다.

A씨는 술을 마신 이후 부둣가를 산책하던 중 난간에 잠시 앉아 있다가 중심을 잃고 넘어지는 바람에 바다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