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줌인> 배우서 가수로 임다애
<스타줌인> 배우서 가수로 임다애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11.26 08:49
  • 호수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제2의 홍진영’ 되고 싶어요”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신인배우 임다애가 트롯가수로 데뷔했다. KBS 드라마 <왜 그래 풍상씨>에 출연한 임다애는 오랜 기간의 준비를 마치고 디지털 싱글 ‘핸드폰’으로 마이크를 잡았다.
 

‘핸드폰’은 사랑에 빠졌던 한 여자가 이별 후 그 남자의 연락을 기다리는 순정을 애절함과 경쾌함을 동시에 표현한 곡이다.

<왜 그래 풍상씨> 출연
‘핸드폰’으로 무대에 서

임다애 특유의 애교 창법은 듣는 이들로 하여금 강한 중독성을 지니고 있다.

남녀노소 구분 없이 가볍고 친근하게 부를 수 있다.

특유의 애교 창법
강한 중독성 지녀

거리의 시인들 래퍼 노현태와 트로트 가수 신동해가 프로듀싱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