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고 구하라, 이젠 고통없는 곳으로...
[포토] 고 구하라, 이젠 고통없는 곳으로...
  • 문병희 기자
  • 승인 2019.11.2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고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어 있다. 고인은 지난 24일 강남구 자택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유족 뜻에 따라 고인의 발인, 장지 등 모든 장례 절차는 비공개로 진행된다. ⓒ사진공동취재단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