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롯데기 고교 야구대회’ 부산고 웃었다
‘2019 롯데기 고교 야구대회’ 부산고 웃었다
  • JSA뉴스
  • 승인 2019.11.25 10:23
  • 호수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JSA뉴스] 롯데 자이언츠(대표이사 김종인)가 개최한 ‘2019 롯데기 고교야구대회서 부산고가 부경고를 누르고 우승했다.

지난 5일부터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서 열린 롯데기 고교야구대회는 개성고, 경남고, 부경고, 부산고, 부산공고, 부산정보고 6개팀이 참가했다. 11일 부산고와 부경고가 결승전을 치러 부산고가 12-2로 승리했다.

대회 최우수선수로는 부산고를 대회 우승으로 이끈 포수 박성재가 선정됐다. 부산고 투수 하성민이 우수투수상을, 부산고 타자 신현태가 수훈상에 이름을 올렸다.

롯데 자이언츠 개최
부경고 누르고 우승

감투상은 준우승에 그쳤지만 훌륭한 활약을 펼친 부경고 투수 권동현이 받았으며, 부산고 최원영은 5개의 도루로 도루왕에 올랐다.

타격 부문에서는 부산고 김상민(0.533), 부경고 정재원(0.500), 부산고 신현태(0.500)13위를 차지했다.

이날 시상식엔 팀별 참가 지급품을 포함해 총 4000만원 상당의 시상이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