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먹고 운전하다 전봇대 ‘쾅’
술 먹고 운전하다 전봇대 ‘쾅’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9.11.15 13:50
  • 호수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술을 먹고 차를 몰다 전봇대를 들이받은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지난 11일 술을 마신 채 운전을 하다 전봇대를 들이받은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A(39)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이날 오전 4시경 광주 서구 쌍촌동 한 도로서 음주운전을 하다 자신의 승용차로 전봇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사고로 전력공급 중단 등 별다른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조사 결과 A씨는 혈중알코올농도 0.124%(운전면허 취소 수치)인 상태로 차량을 몰다 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