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카운티 안성W
골프존카운티 안성W
  • 자료제공: <월간골프>
  • 승인 2019.11.11 09:52
  • 호수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첫 무인편의점 오픈

토탈 서비스 기업 ‘골프존카운티’가 골프존카운티 운영 골프장의 첫 무인편의점을 선보였다. 기존 그늘집을 무인편의점으로 대체하여 변화하는 소비 환경에 맞춰 나갈 뿐만 아니라, 골프장 서비스의 가격 부담을 낮추는 등 골퍼 중심의 참신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골프존카운티는 안성W를 시작으로 무인편의점을 골프존카운티 전 사업장으로 확대해갈 예정이다.

이번 ‘이마트 24 무인편의점’은 골프존카운티 안성W 인코스의 15번 홀 티 옆에 위치해 있으며 고객이 골프장을 이용하는 전 시간대에 쉬지 않고 운영된다. 결제를 원하면 구매 제품을 선택 후 ‘셀프 계산대’를 통해 직접 바코드를 찍고 결제하면 된다. 스낵, 음료, 아이스크림 등 골프 라운드 중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먹거리 등 다양한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잠시 쉬어 갈 수 있는 공간 역시 마련돼 있다. 무인점포에서 겪을 수 있는 손님의 문의사항은 캐디의 안내를 통해 도움받을 수 있도록 하여 불편을 최소화했다.

기존 그늘집 대체
전 사업장으로 확대

골프존카운티 박세하 본부장은 “무인편의점 그늘집을 이용한 고객들의 매우 만족스럽다는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골프존카운티는 골프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확인하고 귀 기울여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골프존카운티는 에어모션, 필드나스모, 스코어카드, 스코어링 시스템 등 IT 기술을 필드에 접목해 골퍼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KT와 세계 최초 5G 스마트골프장 구축 및 제휴서비스 공동 출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며, 골프장 토탈 서비스 기업으로서의 경쟁력을 공고히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