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바쁘다 바빠∼’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바쁘다 바빠∼’
  • JSA뉴스
  • 승인 2019.11.04 10:36
  • 호수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JSA뉴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지난달 18(현지시각) 카타르 도하 쉐라톤 컨벤션센터서 개최된 국가올림픽위원회연합회(ANOC) 총회에 참석해 내년 서울서 개최 예정인 25ANOC 총회를 홍보했다.

이 회장은 세계 각국의 국가올림픽위원회(NOC),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종목별 국제연맹, 각종 국제대회조직위원회 등 1000명의 국제 스포츠 관계자를 대상으로 제25ANOC 총회 개요, 베뉴, 숙박, 프로그램 등을 설명했다.

25ANOC 총회는 202011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간 서울 코엑스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며, 2020년은 특히 대한체육회 창립 100주년을 맞이하는 해이기에 내년도 ANOC 총회 개최는 더욱 의미가 깊다.

2020 ‘제 25차 ANOC 총회’ 홍보
카타르 도하에 이어 서울 개최

매년 전 세계 206개국 국가올림픽위원회(NOC) 대표가 참석하는 가운데 개최되는 ANOC 총회는 각 NOC의 현안을 논의하고 세계 주요 인사와 교류활동을 펼치는 대표적인 국제 스포츠 행사 중 하나다.

이 회장은 제1ANOC 월드비치대회 및 제24ANOC 총회 기간 동안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셰이크 아흐마드 알파하드 알사바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 회장, 러시아-중국-일본 올림픽위원회 위원장 등과 면담을 갖고, 2020 도쿄하계올림픽대회와 관련한 각종 문제를 제기하고 아시아 국가들이 협력하고 연대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또 제1ANOC 월드비치대회 기간 중 카라테, 수상스키, 스케이트보드 등 3개 종목에 출전한 대한민국 선수단과 2020년 도쿄올림픽 남자 핸드볼 아시아지역 예선대회에 출전한 한국 대표팀을 격려하는 등 카타르 도하서의 각종 일정을 마무리하고 지난달 19(한국시각 기준) QR858편을 통해 인천공항으로 귀국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