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이 주목하는 한솥도시락 '왜?'
유엔이 주목하는 한솥도시락 '왜?'
  • 강병오 FC창업코리아 대표
  • 승인 2019.11.04 09:49
  • 호수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게”

프랜차이즈 산업에 대한 사회적 시선이 곱지 않은 시점에 국내 대표 프랜차이즈인 ‘한솥도시락’이 유엔본부의 홈페이지에 ‘지속가능한 성장기업’으로 소개돼 국내 산업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한솥도시락의 ‘ESG경영’이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UN SDG SUMMIT) 지속가능개발목표 가속화 행동 플랫폼(SDG Acceleration Actions)에 소개된 것이다.
 

지난 9월24, 25일 양일간 유엔본부에서 개최된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SDG SUM- MIT 2019)는 한·미·중정부 대표를 포함한 67개국 정상이 기조연설을 했고, 총 140개국 정부 대표가 참석하는 등 최대규모의 지속가능 정상급 회의였다. 

의미

한미 정상이 기조연설을 한, 74회 유엔 총회와 동시에 개최되며, 구글, MS(마이크로소프트), 링크드인, 딜로이트 등 세계적 기업들과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를 개최하는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 다보스 포럼을 개최하는 WEP(세계경제포럼) 등 글로벌 기업 회의기관도 부속 행사주최자로 대거 참석했다.

‘한솥도시락’은 자타가 공인하는 대한민국 대표 외식문화 기업이다. 도시락 전문점 1등 프랜차이즈로 한솥도시락이 유엔에서도 주목받는 일이 연이어 터지고 있어서 그 배경을 살펴봤다. 

유엔은 지난 10월25일 유엔본부의 유엔SDGs(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담 글로벌 홈페이지에 ‘유엔 지속가능개발 목표정상회의 지속가능개발목표 가속화 활동 소개’ 기사에 한솥도시락과 한국 기업 3개에 대한 소개글을 실었다.

유엔본부 지목 지속가능 성장기업
국내 중견기업으론 유일하게 소개

유엔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지위 기구인 유엔지원 SDGs협회(ASD)는 글로벌 기업과 국회가 SDGs에 참여하고 이행할 수 있는 모델을 만들고 있는 기구다. 이번 ‘2019 SDG Summit - SDG Acceleration Actions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정상회의’에서 각국 기업들의 지속가능개발목표 가속화 활동을 소개한 것이다. 

특히 한솥도시락의 소개 기사가 주목받는 것은 국내 중견기업으로서는 유일하게 유엔 본부에 소개됐기 때문이다. 기사는 한솥도시락을 “사회에 많은 영향을 주는 식문화 기업이다. 지금까지 도시락 판매량은 지구 60바퀴를 감을 수 있는 6억 그릇에 이른다”며 “특히 한솥도시락은 환경보호,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원, 빈곤 및 기아퇴치 노력, 친환경 포장용기개발, 공정무역을 통한 사회개발 활동으로 SDGs를 확산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와 같은 유엔의 평가는 한솥도시락이 환경보호(Environment)·사회공헌(Social)·윤리경영(Governance)을 뜻하는 ‘ESG경영’을 선도함으로써 유엔에서 2015년 공포한 SDGs(지속가능개발목표)에 부응하여 기업차원에서 실천하고 있다는 점을 인정한 셈이다. 
 

한솥도시락은 지난 7월 뉴욕 유엔 본부에서 유엔지원 SDGs협회가 발표한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100,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100 리스트(The 100 Top Global Sustainability Leaders 2019 & The 100 Most Sustainable Brands 2019)에 ‘글로벌 지속가능한 브랜드 40’으로 선정돼 한솥도시락 제품과 브로셔 등이 협회 전시주제에 맞춰 지속가능모델로 유엔 본부 1층에 함께 전시되기도 했다. 이번에 다시 한솥도시락 기사가 소개됨으로써 글로벌 창업 경쟁력을 가진 브랜드라는 점을 다시 한 번 입증한 셈이다.

이처럼 한솥도시락은 전문가들로부터 환경보호에 앞장서며,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원과 남녀평등한 직장문화의 조성 등 사회공헌 활동을 하며, 법과 윤리를 철저히 준수하는 윤리경영 등을 진정성 있게 지속적으로 실천함으로써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가는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상생을 가치로 성장하는 대표적인 기업이라는 점이다. 

환경보호·사회공헌·윤리경영 ESG경영
글로벌 창업 경쟁력 가진 브랜드 입증

국내 프랜차이즈 업계가 최근 갑질이나 가맹점과의 분쟁으로 얼룩진 상황에서, 세계적인 협회가 국내 프랜차이즈 업체를 지속가능 기업으로 선정하고 유엔본부의 홈페이지에 기사로 소개했다는 것 자체가 프랜차이즈 업계 내에서 의미가 크다. 

최근 환경과 사회적 문제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면서, 기업에게도 높은 수준의 사회적 책임을 요구하고 있다. 기업 역시 저성장 기조에 들어가면서 지속가능경영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는 상황이다. 지속가능경영은 기업이 경제적 성장과 더불어 사회에 공헌하고 환경문제에 기여하는 가치를 창출해 기업 경쟁력을 높임으로써 지속적인 성장에 나서는 경영활동을 뜻한다. 이런 가운데 ESG경영은 지속가능경영의 필수조건으로 꼽힌다. ESG경영을 선도하고 있는 한솥도시락이 국민도시락으로 인정받고 있는 까닭이다.

한솥 이영덕 회장은 “한솥은 한국 사회에 많은 영향을 주고 받는 식문화 기업으로 ‘단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게(Leave no one behind)’라는 UN SDGs는 한솥의 경영이념과 뜻을 같이한다”며, “한솥은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인류의 공생발전과 지구환경보호를 위해 더 많은 노력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가치

한솥은 26년의 역사를 자랑하며, 폐업률이 업계에서 가장 낮은 브랜드 중 하나로 가맹점 성공률이 매우 높은 브랜드로도 잘 알려져 있다. 불황중에도 가맹점과 본사의 매출은 매년 증가하고 있어, 한국적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성공모델로도 꼽히고 있을 정도다. 이제 한솥도시락을 두고 ‘국민도시락’‘국민브랜드’라 일컫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