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KCSI 승용차타이어부문 1위 기업 선정
금호타이어, KCSI 승용차타이어부문 1위 기업 선정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9.10.15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는 15일, 한국능률협회컨설팅서 주관한 ‘2019년 제28차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Korean Customer Satisfaction Index)’ 조사서 승용차타이어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CSI는 1992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국내 대표 고객만족 지수로 고객요구품질, 전반적 인지품질, 고객충성도 간의 인과관계를 구조화시킨 지표다.

금호타이어는 소비재/내구재 제조업, 일반/공공 서비스업 등 총 115개 산업 분야 중 승용차타이어부문서 78.4점을 얻어 해당 부문 평균인 78.0점 이상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조사에서 금호타이어는 평가항목(종합 만족도(100%)= 전반적 만족도(30%) + 요소 만족도(50%) + 재구입 의향(20%)) 중 ‘요소 만족도’와 ‘재구입 의향’ 부문서 경쟁사 대비 높은 점수를 받아 내수시장서의 인지도를 확인할 수 있었다.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승용차타이어부문 15년 연속 1위
경쟁사 대비 승차감, 정숙성, 제동 성능, 품질 대비 가격 적정성 등 높은 평가

실제로 금호타이어는 국내 타이어 3사 중 내수 점유율 1위를 지키며 품질 및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대한타이어산업협회 자료를 보면 금호타이어는 지난해 내수 교체용 타이어 652만개를 판매하며 국내 3사(금호타이어·한국타이어·넥센타이어) 전체 판매량 중 40.6%를 차지해 점유율 1위를 기록했으며 현재도 국내 판매 1위를 지키고 있다.

전대진 금호타이어 사장은 “15년 연속으로 고객 만족 1위의 영예를 안게 돼 매우 감사하다”며 “소비자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좋은 품질의 제품을 지속적으로 공급할 수 있었던 것이 고객 만족을 실현할 수 있었던 주된 요인으로 생각하고, 앞으로도 고객이 만족하는 제품에 승부를 걸어 고객의 기대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2019 굿 디자인 어워드(Good Design Award 2019, G-Mark)’서 승용차용 신제품인 ‘마제스티(Majesty) 9 솔루스 TA91(줄여서 마제스티 9)’ 와 ‘엑스타(ECSTA) PA51’이 본상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