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 “갑질 회계사 고발할 것”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 “갑질 회계사 고발할 것”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10.11 10:43
  • 호수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중경 공인회계사 회장
▲ 최중경 공인회계사 회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이 지난 8일 ‘상장회사 감사 회계법인 대표자 회의’서 “감사인이 ‘갑질’ 등 부적절한 행위와 위법행위를 벌인다면 검찰 고발 등 초강력 조치를 통해 영구 퇴출시키겠다”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외부감사를 받는 회사는 감사인의 갑질 행위가 있을 경우, 공인회계사회 외부감사 애로사항 신고센터에 반드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애로사항 신고센터 강조
회계개혁 위한 역할 주문

이번 회의에는 상장법인 감사인으로 1차 등록된 20개 회계법인의 대표이사와 품질관리실장, 감사부분 대표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공인회계사회는 상장법인 등록제도와 주기적 지정제도 등 회계개혁을 위한 공인회계사들의 역할 등을 강력히 주문했다.

참석자들도 이번 회계개혁이 이해관계인을 보호하고 기업의 건전한 경영과 국민경제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는 것임을 분명히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