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헐적 단식? 내가 한 번 해보지!
간헐적 단식? 내가 한 번 해보지!
  • 문화부
  • 승인 2019.09.30 10:15
  • 호수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놀드 홍, 에스더 킴, 임세찬 / 한국경제신문 / 1만4800원

무려 26년간 하루에 7끼를 먹으며 근육을 키우고 살이 찔까봐 평생 다이어트를 했던 7년 차 간헐적 단식러 대한민국 다이어트 선생님 아놀드 홍, 15세에 이미 90킬로그램에 육박해 왕따를 당하며 평생 강박적 다이어트에 집착했던 1년 차 간헐적 단식러 에스더 킴, 그리고 뚱뚱한 몸으로 자존감 낮은 삶을 살다가 30kg 감량 후 유지 중인 3년 차 간헐적 단식러 배우 임세찬. 이들이 함께 모여 나이와 성별을 초월해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라이프 스타일로서의 간헐적 단식을 소개하는 <간헐적 단식? 내가 한 번 해보지!>. 마음껏 배부를 때까지 먹어도 살찌지 않고, 먹고 싶은 음식을 먹어도 체지방이 사라지고, 공복 시간이 길어질수록 내 몸이 더 건강해지는 간헐적 단식이 요요 없는 평생 지속 가능한 다이어트 방법임을 이야기한다.